글로버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논문검색은 역시 페이퍼서치

> 한국금융연구원 > 금융연구 > 32권 1호

외자유입의 인플레이션에 대한 영향 분석

The Effect of Foreign Capital Inflow on Inflation

최영준 ( Young Jun Choi ) , 손종칠 ( Jong Chil Son )

- 발행기관 : 한국금융연구원

- 발행년도 : 2018

- 간행물 : 금융연구, 32권 1호

- 페이지 : pp.169-204 ( 총 36 페이지 )


학술발표대회집, 워크숍 자료집 중 1,2 페이지 논문은 ‘요약’만 제공되는 경우가 있으니,

구매 전에 간행물명, 페이지 수 확인 부탁 드립니다.

7,100
논문제목
초록(한국어)
본고는 2000년대 이후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외자유입의 인플레이션에 대한 영향에 대해 서로 대립되는 환율 효과 및 총수요 효과를 중심으로 살펴보았다. 환율 효과는 외자유입 시 원화의 평가절상에 따른 수입물가 하락을 통해 인플레이션 하락 압력으로 작용하는 것을 의미하며, 총수요 효과는 외국인 주식투자를 통한 자산경로, 외국인 채권투자를 통한 금리경로 및 은행 차입에 의한 대출경로 등을 통해 민간의 소비와 투자가 늘어나고 이를 통해 인플레이션 상승 압력이 나타나는 것을 의미한다. 본고는 2000~2016년 분기 자료에 대해 베이지언 VAR을 이용한 충격반응함수 분석을 통해 외자유입의 인플레이션에 대한 영향을 살펴보았다. 베이지언 VAR 모형을 통해 전 기간을 대상으로 외자유입별 충격반응함수를 추정해 본 결과, 대체로 초기에는 외자유입에 따른 명목환율 하락(원화 평가절상)의 영향으로 수입물가 하락 및 이에 따른 인플레이션 하락 압력이 나타나지만, 이후의 기간에는 원화의 평가절하 및 국제상품 가격의 변동을 통한 수입물가 상승 그리고 총수요 효과 등이 복합적으로 작용하면서 인플레이션에 대한 상승 압력이 나타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와 더불어 분석대상기간을 글로벌 금융위기 전후로 나누어 동일한 충격반응함수를 살펴본 결과, 외자유입의 인플레이션에 대한 파급경로에 일정한 변화가 있는 것으로 보인다. 즉, 위기 이전의 경우 대체로 환율 효과가 보다 뚜렷하게 나타나면서 단기에 외자유입 충격에 대한 인플레이션 하락 압력이 보다 유의하게 나타난 반면, 위기 이후에는 환율 및 총수요 효과가 모두 제약되면서 외자유입 충격의 인플레이션에 대한 파급경로가 약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초록(외국어)
This paper analyzes the impact of foreign capital inflow on inflation, centering on the exchange rate effect and total demand effect: foreign capital has continuously flowed in the Korean market since 2000 due to capital liberalization. The effect of exchange rates refers to the phenomenon where the inflow of foreign capital leads to lower import prices due to the won’s appreciation, consequently causing the downward pressure on inflation. Meanwhile, the effect of total demand leads to the upward pressure on inflation since foreign capital inflow encourages private consumption and investment via the asset channel (stock investment by foreigners), interest rate channel (bond investment by foreigners) and loan channel (bank borrowings). This paper, in a bid to examine the impact of foreign capital inflow on inflation, reviews the trend and current status of foreign capital inflow with the quarterly data from 2000 to 2016, and then thoroughly analyzes the data using a Bayesian VAR model. The result of this paper can be summarized as follows. First, we estimate the impulse response function by the type of foreign capital inflow using the Bayesian VAR model over the whole period. The estimation result shows that import price drop and the consequent decrease in inflation are generally observed in initial stage due to a fall in nominal exchange rates (the won’s appreciation) induced by foreign capital inflow; but, in the later periods, the upward pressure on inflation is generated under the complex combination of import price rise by the won’s depreciation and international commodity price fluctuations, and the effect of total demand. In addition, we apply the same impulse response function to the prior-to and the post financial crisis period, respectively. According to the result, structural changes seem to be occurred in the spreading path of foreign capital inflow to inflation. That is, before the crisis, the effect of exchange rates is generally distinct; and the downward pressure on inflation to the capital inflow shock is relatively stronger. Afterward, however, the effect of exchange rates through the won’s appreciation is weaker when compared to the prior-to crisis; and accordingly, the downward pressure on inflation is seen to be somewhat diluted.

논문정보
  • - 주제 : 사회과학분야 > 경제학
  • - 발행기관 : 한국금융연구원
  • - 간행물 : 금융연구, 32권 1호
  • - 발행년도 : 2018
  • - 페이지 : pp.169-204 ( 총 36 페이지 )
  • - ECN :
  • - UCI :
저널정보
  • - 주제 : 사회과학분야 > 경제학
  • - 성격 : 학술지
  • - 간기 : 계간
  • - 국내 등재 : KCI 등재
  • - 해외 등재 : -
  • - ISSN : 1225-9489
  • - 수록범위 : 1988–2018
  • - 수록 논문수 : 4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