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버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논문검색은 역시 페이퍼서치

> 한국중국언어학회 > 중국언어연구 > 36권 0호

論"吃食堂"

A Study on "Chi Shitang"

김종찬 ( Jong Chan Kim )

- 발행기관 : 한국중국언어학회

- 발행년도 : 2011

- 간행물 : 중국언어연구, 36권 0호

- 페이지 : pp.111-122 ( 총 12 페이지 )


학술발표대회집, 워크숍 자료집 중 1,2 페이지 논문은 ‘요약’만 제공되는 경우가 있으니,

구매 전에 간행물명, 페이지 수 확인 부탁 드립니다.

5,200
논문제목
초록(한국어)
"吃"와 "食堂"은 중국인의 일상생활과 아주 깊은 관계를 지닌다. 따라서 "吃"와 "食堂"으로 이뤄진 "吃食堂"은 중국 사람에게 아주 친숙한 표현법이다. 여기서 "吃食堂"의 관계는 무엇인가? 呂叔湘은 이를 動作―處所의 관계로 본다. 이후의 학자들 즉 兪士汶, 彭澤潤, 李보嘉 등 학자들은 모두 呂叔湘의 견해를 따른다. 초창기에서는 "吃食堂"은 動作―處所의 관계였음이 틀림없을 것이다. 문제는 "吃食堂"은 후에또한 다른 뜻으로 파생되어 쓰이게 되었다. 예를 들어 중국인들이 식당에서음식을 사서 숙소나, 길거리, 공원 등에서 먹기도 하는데, 이 때 "吃宿舍", "吃馬路", "吃公園"이라고 하지 않고 역시 "吃食堂"이라고 한다. 이는 "吃食堂"이 動作―處所뿐만 아니라 動作―方式의 관계를 갖게 된 것을 의미한다. 언어는 시간의 흐름에 따라 변한다. 呂叔湘은 당시의 용법에 따라 "吃食堂"을 動作―處所의 관계로 설명했다. 그 후 動作―方式의 관계로도 쓰이게 되었는데, 呂叔湘 이후의학자들은 이를 도외시하고 여전히 動作―處所의 관계만 주장하는데, 이는 타당치 않으며 마땅히 수정되어야 한다.

논문정보
  • - 주제 : 어문학분야 > 중어중문학
  • - 발행기관 : 한국중국언어학회
  • - 간행물 : 중국언어연구, 36권 0호
  • - 발행년도 : 2011
  • - 페이지 : pp.111-122 ( 총 12 페이지 )
  • - UCI(KEPA) : I410-ECN-0102-2012-530-002330192
저널정보
  • - 주제 : 어문학분야 > 중어중문학
  • - 성격 : 학술지
  • - 간기 : 격월
  • - 국내 등재 : KCI 등재
  • - 해외 등재 : -
  • - ISSN : 1229-554x
  • - 수록범위 : 1991–2020
  • - 수록 논문수 : 13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