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버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논문검색은 역시 페이퍼서치

> 현대문학이론학회 > 현대문학이론연구 > 50권 0호

소년 권두시로서의 해에게서 소년에게 ―시문학 교육정전의 상호텍스트적 해석

A New Interpretation of Korean Modern Poetry Education Canon: Focusing on 「From the Sea to a Boy」

한수영 ( Soo Young Han )

- 발행기관 : 현대문학이론학회

- 발행년도 : 2012

- 간행물 : 현대문학이론연구, 50권 0호

- 페이지 : pp.269-290 ( 총 22 페이지 )


학술발표대회집, 워크숍 자료집 중 1,2 페이지 논문은 ‘요약’만 제공되는 경우가 있으니,

구매 전에 간행물명, 페이지 수 확인 부탁 드립니다.

6,200
논문제목
초록(한국어)
『소년』의 권두시들은 잡지 전체의 주제와 연관되어 있어서 전체 기사와의 상호텍스트적 읽기가 필요하다. 특히 창간호의 권두시인 해에게서 소년에게 는 내용과 형식면에서 잡지 전체와 긴밀하게 연결되어 있다. 이 권두시는 독자를 교육의 장으로 불러일으키는 강력한 유인의 목소리로 작동한다. 소년과 바다가 만나는 ``입맞춤``을 통해 제시된 낭만적 전망은 강력한 호소력을 지닌 만큼, 거기에는 필연적으로 좌절의 낙차가 내포되어 있었다. 해상대한사 를 비롯한 다양한 기사들은 급변하는 상황에서 순정한 만남이 겪게 되는 주체의 전이과정과 현실 인식 변전을 구체적으로 보여준다. 해에게서 소년에게 에는 한 시대의 모색과 좌절의 여정이 잠재되어 있으며, 잡지 전권에 걸쳐서 이 여정이 구체화된다. 또한 형식의 측면에서도 이 작품은 잡지의 권두시로서의 역할을 고려한 의도적인 발명이었다. 순수구어체의 말걸기나 의성어의 감각성, 운맞춤의 효과, 반복의 구조 등은 독자의 심리를 유인할 수 있는 효율적인 산물이다. 해에게서 소년에게 는 과도기의 불완전성이라는 특성으로 시사적 의의를 부여 받는 근대시문학사의 특수한 교육 정전이다. 이것을 잡지 전체와의 상호텍스트적 맥락에서 살펴볼 때, 불안전성이라는 화석화된 문학사의 지식 내부에 함축되어 있는 전환기의 문화 변동 맥락을 함께 읽어낼 수 있다.
초록(외국어)
The From the Sea to a Boy which is the prefatory poem to the Boy magazine is a major canon of literature education. However, its significance of being ``the first`` in the history of literature only has been highlighted, whereas it has been evaluated as lacking the poesy and being substandard in terms of formality as well. The Boy always had a prefatory poem at its beginning; each of those poems was individual work, yet had a role of introduction that presented the content of the entire magazine compressively. The From the Sea to a Boy which is the prefatory poem to the first issue of the first volume of the Boy is connected with the entire development process of the Boy. The exaggerated voice of the sea calling a boy made readers hope for unknown civilization and played a role in making them have intense curiosity for the magazine which would lead them into the unknown world. The Boy that was published for a total of twenty two volumes for two and half years was the process of strategically exploring the journey of ``a kiss`` happily presented in the From the Sea to a Boy . The ``boy`` representing a new generation wants to go across the ``sea`` and experiences the change in identify in that process. The prefatory poem was the starting signal and symbolic map of such journey. The poetic form of the From the Sea to a Boy is needed to be seen in terms of efficient delivery of a prefatory poem rather than the form experiment of a new poem. That`s because how to move the hearts of readers to deliver the message more effectively is the realistic worry of a prefatory poem. The formal specificity of the repetitive structure of stanzas of cross-component of onomatopoeia, rhyme and verse-line is the result of this worry. Thus, the new form of the From the Sea to a Boy is effectively performing the process that helps readers understand easily, experience intense emotion and accept through repetition. The Boy magazine was in the forefront as a new educational medium and the From the Sea to a Boy was formed as the most optimized form to perform the role of the prefatory poem to this magazine. Therefore, the imperfection of this education canon can be newly interpreted. The imperfection can be a place of living education of the history of literature in that the journey of trial and error that should be borne rather by the generation that should pass through the paradigm shift is inherent in it and that the process is dramatically illustrated throughout the Boy.

논문정보
  • - 주제 : 어문학분야 > 국문학
  • - 발행기관 : 현대문학이론학회
  • - 간행물 : 현대문학이론연구, 50권 0호
  • - 발행년도 : 2012
  • - 페이지 : pp.269-290 ( 총 22 페이지 )
  • - UCI(KEPA) : I410-ECN-0102-2013-800-001992937
저널정보
  • - 주제 : 어문학분야 > 국문학
  • - 성격 : 학술지
  • - 간기 : 계간
  • - 국내 등재 : KCI 등재
  • - 해외 등재 : -
  • - ISSN : 1598-124x
  • - 수록범위 : 1992–2020
  • - 수록 논문수 : 11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