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버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논문검색은 역시 페이퍼서치

> 세계문학비교학회 ( 구 한국세계문학비교학회 ) > 세계문학비교연구 > 52권 0호

디드로의 유물론적 과학관과 문학: 『운명론자 자크와 그의 주인』에 나타난 결정론과 자유 의지

Diderot`s Scientific Materialism and Literaure: Determinism and Free Will in Jacques le Fataliste et Son Maitre

송태현 ( Tae Hyeon Song )

- 발행기관 : 세계문학비교학회 ( 구 한국세계문학비교학회 )

- 발행년도 : 2015

- 간행물 : 세계문학비교연구, 52권 0호

- 페이지 : pp.221-242 ( 총 22 페이지 )


학술발표대회집, 워크숍 자료집 중 1,2 페이지 논문은 ‘요약’만 제공되는 경우가 있으니,

구매 전에 간행물명, 페이지 수 확인 부탁 드립니다.

6,200
논문제목
초록(한국어)
우리는 『운명론자 자크와 그의 주인』이 디드로 자신의 유물론적 과학관이 제기하는 ‘결정론과 자유 의지’ 문제를 문학적 상상력으로 풀어낸 소설로 간주한다. 본 논문에서 우리는 우선디드로의 이 소설에서 말하는 ‘운명’이 결정론적 삶의 은유이며, ‘운명론’이란 사실상은 디드로의 유물론적 과학관이 제기하는 ‘결정론’임을 밝히고자 한다. 이 소설의 주인공 자크는 운명의 주관자가 누구인지에 대한 관심이 없는 무신앙자이며, 인간이 인과율의 연쇄 속에 있는 기계임을 주장하기 때문이다. 그리고 우리는 자크의 관점이 ‘강한 결정론’에 가까운 것으로 판단한다. 이 입장에서는 모든 사건이 필연적인 인과법칙에 따라 일어나며 인간에겐 자유 의지가 없다고 주장하기에 자유와 결정론이 양립하기 힘들다. 이 관점을 취하는 한, 디드로가 윤리의 가능성을 확보하고 윤리적 실천을 강조하는 것이 매우 어렵다. 우리는 디드로 사상의 난점이 근본적으로 그가 ‘강한 결정론’을 취하기 때문에 야기된 것으로 본다. 자유 의지가 없는 인간에게 교정 혹은 개선을 요구할 수 있는 논거가 『운명론자 자크와 그의 주인』에서 충분하지 제시되지 않는다. 그리고 이 소설은 결정론과 자유 의지의 난제를 여전히 이론적으로 해결하지 못하고 있다. 이론적으로 자유 의지는 부인되지만 마치 자유 의지가 존재하는 것처럼 생활하는 실천적 해결을 디드로는 제시하지만 우리는 디드로의 ‘실천적 해결’ 역시 미진하다고 판단한다.
초록(외국어)
We regard Jacques le fataliste et son maitre as a novel in which Diderot solves the problem of “determinism and free will” through literary imagination. In this paper, we present the “destiny” of this novel as a metaphor of the deterministic life, with “fatalism” as a form of determinism that the scientific materialism of Diderot brings to the fore. This is because Jacques, the main character of the novel-as a non-religious man who is indifferent to the supervisor of fate-looks upon human beings as machines in the chain of causality. We judge Jacques’s viewpoint to be a case of “hard determinism.” In this instance, free will and determinism are incompatible, because the events of the novel suggest that the whole thing happened as a result of necessary causality and that humans have no free will. As long as Diderot takes this view, it is very difficult for him to secure the possibility of ethics and to emphasize ethical practices. For us, this “hard determinism” is at the crux of Diderot’s ideas. In Jacques le fataliste et son maitre, Diderot does not present enough arguments for the need for human calibration and human improvement, nor does he solve the sticking points of “determinism and free will.” Although when Diderot denies human free will, he presents a “practical solution” by which we may live as if free will exists, we still find this “practical solution” fundamentally lacking.

논문정보
  • - 주제 : 어문학분야 > 국문학
  • - 발행기관 : 세계문학비교학회 ( 구 한국세계문학비교학회 )
  • - 간행물 : 세계문학비교연구, 52권 0호
  • - 발행년도 : 2015
  • - 페이지 : pp.221-242 ( 총 22 페이지 )
  • - UCI(KEPA) : I410-ECN-0102-2016-800-000348695
저널정보
  • - 주제 : 어문학분야 > 국문학
  • - 성격 : 학술지
  • - 간기 : 계간
  • - 국내 등재 : KCI 등재
  • - 해외 등재 : -
  • - ISSN : 1226-6175
  • - 수록범위 : 1996–2019
  • - 수록 논문수 : 9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