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버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논문검색은 역시 페이퍼서치

> 한국시가문화학회(구 한국고시가문화학회) > 한국시가문화연구(구 한국고시가문화연구) > 38권 0호

박세채(朴世采)의 『증산염락풍아(增刪濂洛風雅)』 증보(增補) 작품(作品) 고(考)

A Study on the Additional Works of『Added-Decreased Yeomrakpunga(增刪濂洛風雅)』by Park Se-chae

김동하 ( Kim Dong-ha )

- 발행기관 : 한국시가문화학회(구 한국고시가문화학회)

- 발행년도 : 2016

- 간행물 : 한국시가문화연구(구 한국고시가문화연구), 38권 0호

- 페이지 : pp.71-103 ( 총 33 페이지 )


학술발표대회집, 워크숍 자료집 중 1,2 페이지 논문은 ‘요약’만 제공되는 경우가 있으니,

구매 전에 간행물명, 페이지 수 확인 부탁 드립니다.

7,300
논문제목
초록(한국어)
이 논문은 박세채의 『증산염락풍아』증보 작품의 성격과 특징을 다루고 있다. 주지하다시피 『염락풍아』는 송말 원초의 학자인 김이상이 송대의 대표적인 성리학자들의 시문을 모아 편집한 것으로, 성리학을 국가 이념으로 채택한 조선의 지식인들 사이에 교양 필독서로 자리하며 오랫동안 광범위하게 읽혀졌다. 조선 중기의 학자인 박세채는 『염락풍아』을 증산하여『증산염락풍아』란 이름으로 간행했다. 이는 편자인 박세채의 특정 작가와 작품에 대한 포폄을 넘어, 시대상이나 문학관을 반영하고 있다는 점에서 커다란 의의를 지닌다. 먼저 『증산염락풍아』의 성격에 대해 살펴보았다. 『증산염락풍아』는 편자 나름대로의 가치 판단과 비평 기준, 시대적 상황 등을 고려하여 새로이 증산한 것이다. 김이상의 『염락풍아』에 비해 주자학적 이념이 훨씬 강화된 모습을 보인다. 증보 작품에 나타난 특징을 구체적 작품을 대상으로 살펴본 결과, 다음의 네 가지로 요약할 수 있다. 첫째, 심성 수양의 잠계이다. 박세채는 고체의 형식을 빌려 箴이나 銘이란 시제로, 심성 수양법 중의 하나인 敬을 다룬 작품을 주로 증보하였다. 이는 자신이 敬에 대한 여러 설을 뽑아 엮은 『心學至訣』을 저술한 사실과도 관련된다. 둘째, 지동도합의 표출이다. 박세채는 주자를 중심으로, 성리학 발달에 기여한 학자나 주자와 직접적인 사제 관계에 있는 인물들의 작품을 주로 증보하였다. 성리학자인 소옹과 장식, 주자의 스승인 이동과 유병산, 그리고 재전 제자인 웅화 등의 작품을 들 수 있다. 셋째, 차산수명도의 구현이다. <무이도가>를 순수한 산수시로 간주했던 중국과 달리, 조선에서는 학문 입도 차제의 조도시로 파악했다. 이는 원의 학자인 진보의 설을 추종한 조선 성리학자들의 보편적 견해의 반영이자, 박세채의 정통 주자학에 대한 확고한 의지의 표현이라 할 수 있다. 넷째, 격물치지의 영탄이다. 박세채는 격물치지의 예로서, 소옹의 작품을 중점적으로 증보했다. 대표적인 작품으로 <觀物詩>, <首尾吟>, <天意>, <極論>, <先天吟>, <感事吟>, <天道吟>, <閒吟>, <觀物> 등이 있다.
초록(외국어)
Jin Lu Xiang(金履祥, 1232-1303) was one of the prominent Neo-Confucianists of the early Yun Dynasty. He compiled and published the book named as Yeomrakpunga(濂洛風雅). The book is a selection of poems written by the representative Neo-Confucianists of the Song Dynasty. With the adoption of Neo-Confucianism by the Chosun Dynasty, this book was introduced to intellectuals and was widely read until late Chosun period. And in the mid-seventeenth century, it was newly edited by Park Se-chae(朴世采, 1631-1695). The name of the book is Jungsanyeomrakpunga(增刪濂洛風雅). So, another book was created, considerably different from the original one. Through this book, Park tried to represent the literary aspects and the phases of the time. This thesis consists of two parts. In the first part, I compared Yeomrakpunga with Jungsanyeomrakpunga based on the two compiler``s literary aspects and Neo-Confucianist``s ideology. And I studied the editing of Jungsanyeomrakpunga. In the two part, I examined the characteristics of the additional works added by Park Se-chae. For this, I analyzed the contents with respect to four points: encouragement of mental cultivation, expression of common intention, moral doctrine, and the embodiment of truth in nature. Zuzi``s works consist of more than half the total volume of works. This symbolizes that Park Se-chae added to the original works in order to strengthen the doctrines of Zuzi. Due to these facts, I have concluded that Park Se-chae added to the orginal works for the reinforcement of Zuzi``s doctrines, and the promotion of mental cultivation. After the two was between the Chosun Dynasty and the Ching Dynasty, the social atmosphere and national crisis werw connected.

논문정보
  • - 주제 : 어문학분야 > 국문학
  • - 발행기관 : 한국시가문화학회(구 한국고시가문화학회)
  • - 간행물 : 한국시가문화연구(구 한국고시가문화연구), 38권 0호
  • - 발행년도 : 2016
  • - 페이지 : pp.71-103 ( 총 33 페이지 )
  • - UCI(KEPA) : I410-ECN-0102-2017-810-000396359
저널정보
  • - 주제 : 어문학분야 > 국문학
  • - 성격 : 학술지
  • - 간기 : 반년간
  • - 국내 등재 : KCI 등재
  • - 해외 등재 : -
  • - ISSN : 2466-1759
  • - 수록범위 : 1993–2020
  • - 수록 논문수 : 6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