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버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논문검색은 역시 페이퍼서치

> 국제어문학회 ( 구 국제어문학연구회 ) > 국제어문 > 37권 0호

스팀펑크의 장르적 성격과 서사 담론 -<스팀보이>와 <신비한 바다의 나디아>를 중심으로

Characteristic of Genre, `Steampunk` and Narrative Discourse -Centered on Steamboy and The Secret of Blue Water

박진 ( Park Jin )

- 발행기관 : 국제어문학회 ( 구 국제어문학연구회 )

- 발행년도 : 2006

- 간행물 : 국제어문, 37권 0호

- 페이지 : pp.225-251 ( 총 27 페이지 )


학술발표대회집, 워크숍 자료집 중 1,2 페이지 논문은 ‘요약’만 제공되는 경우가 있으니,

구매 전에 간행물명, 페이지 수 확인 부탁 드립니다.

6,700
논문제목
초록(한국어)
이 논문에서는 스팀펑크의 대표작인 <스팀보이>와 <신비한 바다의 나디아>를 대상으로 스팀펑크 장르의 의의와 가능성을 고찰한다. 본론에서는 우선 두 텍스트의 시간 구조를 중심으로 스팀펑크의 서사적 특성을 검토하고, 이어서 과학 기술과 인간 문명을 바라보는 스팀펑크적인 인식의 구체적 양상을 살펴본다. 이를 통해 서사의 빈곤이라는 문제점을 안고 있는 한국 SF의 컨텐츠 개발에 스팀펑크의 서사적 특성을 활용할 수 가능성을 모색해본다. 일반적인 SF가 과학 문명이 고도로 발달한 미래 사회의 모습을 그려내는데 비해 스팀펑크는 근대 과학의 시발점인 18-9세기로 눈을 돌린다. SF 일반의 미래적인 시간성이 스팀펑크에서는 `증기기관 시대`라는 연대기적 과거와 충돌하여 교착된다. 스팀펑크의 이 같은 시간 구조는 오늘날 가시화된 과학기술의 폐해를 그 출발점에서부터 되돌아보고 과학의 본성 안에 내재한 양면성을 근본적으로 성찰하려는 태도와 관련이 있다. 스팀펑크는 과학 문명의 힘을 과신하고 그것에 도취되어 있던 지난날의 사람들에게 그 위험성과 한계를 깨우쳐주는 가상적인 방식으로 과거의 시간대와 접속한다. 이를 통해 과학의 미래, 인간의 미래를 더 나은 방향으로 교정하고자 하는 것이 스팀펑크장르의 본질적인 욕망이라 할 수 있다. 이런 이유 때문에 스팀펑크는 과학 기술의 파괴력에 대한 경고와 더불어 과학 문명과 인간의 미래에 대한 희망적인 기대라는 양가적인 태도를 보여준다. 그 이질적인 관점이 교섭하고 충돌하면서 스팀펑크는 유토피아적인 낙관주의의 순진성과 디스토피아적인 현실 비판의 상투성으로부터 각각 거리를 유지하게 된다. 계몽적이고 복고적인 스팀펑크인 <스팀보이>에 비하면 <신비한 바다의 나디아>에서는 서로 다른 관점들의 대화적인 공존 양상이 좀 더 두드러진다. 특히 문명의 타자(자연), 인간의 타자(우주인)라는 외부적 시선의 등장은 이 애니메이션에서 과학의 본성에 대한 더욱 근본적인 성찰을 가능하게 한다. <신비한 바다의 나디아>는 SF 장르의 전반적인 특징을 다양하게 활용하고 여타 장르의 코드들을 개방적으로 수용함으로써 스팀펑크 담론이 상투적인 매너리즘에 빠지지 않고 폭과 깊이를 더해갈 수 있는 가능성을 보여준다.
초록(외국어)
Unlike conventional Sci-Fi that paints the future society as a highly sophisticated, scientific civilization, `Steampunk` turns its eye to the 18th and the 19th Centuries when the modern science first came into being. Through this approach, Steampunk looks back on how the dark side of the modern science made its initial appearance and ponders on the intrinsic duality of science itself. In this light, Steampunk casts a serious eye on our era and scientific civilization while reaffirming Sci-Fi`s recognition of the negative impact of modern science and a sense of crisis that derives from such recognition. Steampunk makes contact with the past using fiction; it tells people of the past, who are intoxicated with and overconfident about scientific civilization, the danger of their confidence and the limit of science. Basically, Steampunk tries to correct the people thereby leading them and the future of science to a better direction. With this mission in mind, Steampunk shows double sides of science. On one hand, it warns about the destructiveness of science and technology. On the other hand, it hinges hope on science and technology as they are seen as means that will make a better future. Such disparate views intertwines and collides with each other allowing Steampunk to keep conventionality of Sci-Fi at arm`s length which is often characterized as either Utopian optimism that can be reduced to naivety or Dystopian bitterness that lashes on the reality. The more Steampunk keeps away from the conventionality, the richer its story gets with greater sophistication in style. When compared to Steamboy, which is a didactic, retro Steampunk, there is a marked coexistence of different views that takes on a form of dialogues in The Secret of Blue Water. Such aspect can be noted through relations between Jean and Nadia. Nadia here is a noteworthy character as she brings in Nature to the Sci-Fi narrative. In addition, The Secret of Blue Water looks at human civilization from a unique perspective namely the perspective of `aliens` i.e. the Atlantis people. This perspective of `the others` on human and civilization allows The Secret of Blue Water to pose fundamental questions on the nature of science. In addition, this work uses general features of Steampunk in different ways and is open to other genres. As a result, the narrative discourse of The Secret of Blue Water does not degenerate into a cliche adding more depth to the work.

논문정보
  • - 주제 : 어문학분야 > 국문학
  • - 발행기관 : 국제어문학회 ( 구 국제어문학연구회 )
  • - 간행물 : 국제어문, 37권 0호
  • - 발행년도 : 2006
  • - 페이지 : pp.225-251 ( 총 27 페이지 )
  • - UCI(KEPA) : I410-ECN-0102-2018-800-000076001
저널정보
  • - 주제 : 어문학분야 > 국문학
  • - 성격 : 학술지
  • - 간기 : 계간
  • - 국내 등재 : KCI 등재
  • - 해외 등재 : -
  • - ISSN : 1225-1216
  • - 수록범위 : 1979–2020
  • - 수록 논문수 : 10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