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버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논문검색은 역시 페이퍼서치

> 국제어문학회 ( 구 국제어문학연구회 ) > 국제어문 > 55권 0호

근대 신문 현상한시 고선자(考選者)의 비평의식 ― 최익한(崔益翰)을 중심으로

Critical Mind in Selecting manager of Prize Chinese Classic Poems in Early Modern Newspapers ― Focusing on Ik-hwan Choe

한영규 ( Han Young-gyu )

- 발행기관 : 국제어문학회 ( 구 국제어문학연구회 )

- 발행년도 : 2012

- 간행물 : 국제어문, 55권 0호

- 페이지 : pp.307-336 ( 총 30 페이지 )


학술발표대회집, 워크숍 자료집 중 1,2 페이지 논문은 ‘요약’만 제공되는 경우가 있으니,

구매 전에 간행물명, 페이지 수 확인 부탁 드립니다.

7,000
논문제목
초록(한국어)
근대의 한시 문학은 현상한시라는 `제도` 속에서 존재했다는 점에서 근대 이전의 한시와는 기본적으로 그 생태적 환경을 달리하고 있었다. 1928년 『동아일보』가 `동아시단`란에서 `정만조(鄭萬朝) 고선(考選)`이라는 이름을 붙여 「설(雪)」이라는 시제를 내걸고 한시를 모집한 이래, 현상한시 제도는 1940년까지 활발하게 운용되었다. 최익한은 1935년출옥 이후, 『조선일보』 출판부의 촉탁직으로 있으면서 국학 분야의 여러 주제에 대해 논설을 발표했다. 최익한은 금후의 한시에 대해 “풍교(風敎)니 예술이니 하기보다 일종의 수양술의 차원에서 지어져야 한다.”고 주장하였다. 그는 한시의 역사적 한계성을 분명하게 지적한 다음, 한시가 이 시기에 진귀성을 지니게 되는 상황이 되었고, 또 유적(悠適) 쇄락(灑落)한 미감을 지니기 때문에, 풍교와 예술로서가 아니라 `취미`로서 지을 필요가 있다는 것이다. 이 시기에 있어, 한시가 풍교 또는 예술을 지향하기보다 그 의의를 취미에 축소시켜야 한다고 한 최익한의 주장은 현상한시의 성향과 관련하여 매우 주목된다. 1939년과 1940년에 행해진 최익한의 고선 활동 속에서 이러한 적극적 의도가 구현되는 양상을 살필 수 있다. 최익한이 보여준 고선자로서의 활동 가운데 주목되는 점은 크게 세 가지이다. 첫째, 2년에 불과한 길지 않은 기간에 고선을 맡았지만 응모자가 보여준 반응이 그 이전에 비해 매우 뜨거웠다는 점이다. 즉 고선자와 응모자 간의 소통이 활발하게 이루어졌다. 둘째, 시제(詩題)의 제시에서 고선자의 의도가 전에 비해 상대적으로 명징하게 드러냈다는 점이다. 즉 기준작을 매우 분명하게 제시하였다. 셋째 응모된 한시를 비평할 때, 전반적인 총평과 아울러 자구 수정에 이르는 구체적인 지적 사항을 제시하였다. 즉 고선자의 역량을 비평 속에서 매우 심도있게 발휘하였다. 최익한은 신문에 투고되는 한시를 취미이자 창작물로 인식하였다. 따라서 전통 단절론이라는 틀에 얽매이지 않을 수 있었다. 요컨대 최익한은 조긍섭 · 성순영 유형, 변영만 유형, 정인보 · (홍명희) 유형, 김태준 ·조윤제 유형과 다른 새로운 차원에서 한시를 이해하고 고선 활동을 담당했던 것이다.
초록(외국어)
Early Modern literature of Chinese classic poetry had different environments from that before Early Modern times in the sense that it existed within prize Chinese classic poetry, a `system` of newspapers and magazines, After discharged from prison in 1935, Ik-hwan Choe served as a Selecting manager for the section of prize Chinese classic poetry for a certain period of time while he was working as a reporter for Joseon Ilbo. In a Chinese classic poetry related column, he argued that “Chinese classic poems today are desirable to compose on the side of hobby rather than on the side of ethics or of art.” He encouraged appliers for prize Chinese classic poetry to create Chinese classic poems in the dimension of hobby. This claim was a novel suggestion about the direction of Chinese classic poetry. There are three points calling for attention in the Chinese classic poetry Selecting manager Ik-hwan Choe`s activities. First, appliers showed unprecedented enthusiastic responses for the 2 years when he was working as a Selecting manager. That is to say, the communication between Selecting manager and appliers was activated. Second, he clearly revealed his intention as a Selecting manager in his presentation of tense. That is to say, he clearly presented a reference work, which he encouraged appliers to observe. Third, when criticizing applied Chinese classic poems, he very carefully instructed their creators with his general comments and correction of words and phrases. His ability as a Selecting manager were exerted vigorously in the course of criticism. Differently from the common recognition that Chinese classic poetry exhausted its life, Choe newly assigned the meaning of Chinese classic poetry creation. He took those Chinese classic poems contributed to newspapers to be part of hobby. As a result, he could positively led the creation of Chinese classic poems in early modern circumstances while evading the debate of whether the tradition of Chinese classic poetry should be negated or inherited. In addition to this, appliers`enthusiasm followed, and as a result, he found his striking position as a manager of prize Chinese classic poems.

논문정보
  • - 주제 : 어문학분야 > 국문학
  • - 발행기관 : 국제어문학회 ( 구 국제어문학연구회 )
  • - 간행물 : 국제어문, 55권 0호
  • - 발행년도 : 2012
  • - 페이지 : pp.307-336 ( 총 30 페이지 )
  • - UCI(KEPA) : I410-ECN-0102-2018-800-000208638
저널정보
  • - 주제 : 어문학분야 > 국문학
  • - 성격 : 학술지
  • - 간기 : 계간
  • - 국내 등재 : KCI 등재
  • - 해외 등재 : -
  • - ISSN : 1225-1216
  • - 수록범위 : 1979–2020
  • - 수록 논문수 : 10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