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버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논문검색은 역시 페이퍼서치

> 한국디자인트렌드학회 > 한국디자인포럼 > 40권 0호

한복 전통 견직물의 촉감에 따른 인체생리반응

Physiological Reaction to Tactile Sensation of Silk Fabrics used for Korean Traditional Hanbok

이소영 ( Lee So-young )

- 발행기관 : 한국디자인트렌드학회

- 발행년도 : 2013

- 간행물 : 한국디자인포럼, 40권 0호

- 페이지 : pp.39-48 ( 총 10 페이지 )


학술발표대회집, 워크숍 자료집 중 1,2 페이지 논문은 ‘요약’만 제공되는 경우가 있으니,

구매 전에 간행물명, 페이지 수 확인 부탁 드립니다.

4,500
논문제목
초록(한국어)
본 연구는 한복 견직물 소재의 촉감에 따른 특성 및 인체생리반응을 조사하여 정량화된 감성측정 자료로 제시하고자 하는 데 목적이 있다. 20대 여대생 53명을 대상으로 한복 견직물 6종에 대한 촉감 평가를 실시하여 촉감형용사를 추출한 후, 6명을 대상으로 촉감자극에 따른 인체생리반응을 측정하였으며 결과는 다음과 같다. 1. 촉감자극에 대한 평가 결과, 요인1(중량감 및 요철감), 요인2(강연감), 요인3(탄력 및 습윤감) 등으로 3요인이 추출되었다. 2. 인체생리반응 측정 결과 피부전도수준, 피부온, 맥박 등은 촉감자극에 따라 원단 간 유의한 차이가 있었으며 원단의 촉감자극이 없는 상태에서 가장 낮은 값을 보였다. 그러나 혈류량은 원단의 촉감자극이 없는 상태에서 가장 높은 값을 나타냈으며 원단 간 유의한 차이를 보이지 않았다. 3. 피부전도수준은 유똥>노방주>갑사>명주>산퉁>공단의 순으로 유똥은 `보송보송`한 특성으로 인해 피부전도수준이 높게 나타났으나 그 외의 원단에서는거칠고 오돌도돌할수록 높게 나타났으며 부드럽고 두께감이 있을수록 낮게 나타났다. 4. 피부온은 유똥>노방주>갑사>명주>산퉁>공단의 순으로 유똥은 탄력 특성으로 인해 피부온이 높게 나타났으나 유똥을 제외한 원단에서는 사각거리며 뻣뻣할수록 피부온이 높게 나타났다. 5. 혈류량은 명주>공단>산퉁>유똥>노방주>갑사의 순으로 나타났으며 피험자별로 촉감 자극에 따른 편차가 많이 나타났다. 6. 맥박은 명주≥갑사>유똥>노방주>공단>산퉁의 순으로 습윤감과 두께감이 복합적으로 영향을 미쳐 습윤감이 높고 두께가 얇을수록 맥박이 높게 나타났다.
초록(외국어)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suggest quantified data of sensibility measurement by examining the men`s physiological response to the tactile sensation of silk fabrics used for Korean traditional Hanbok and its features. 53 female college students in their 20`s were selected as the objects to estimate tactile sensation of six kinds of silk fabrics so that the adjectives for the sensation might be extracted. Six subjects out of them were randomly selected for measuring their physiological reaction to the tactile sensation. The results are as follows: 1. Factor 1(senses of weight/unevenness), Factor 2(stiffness), and Factor 3(senses of elasticity/moistness) have been extracted from the results. 2. The skin conductance level(S.C.L.), skin temperature, and pulse showed significant differences depending on the tactile stimulations of fabrics, and they were the lowest at the state of no tactile stimulation of fabrics. But, the blood volume pulse(B.V.P) was the highest at the same state and showed no significant differences among fabrics. 3. The S.C.L. was the highest with Yutong, which was followed by Nobangju, Gapsa, Myungju, Shantung and Kongdan. Yutong with its nature of being fluffy, had considerably high S.C.L., and the fabrics coarser and grainer showed higher S.C.L. while those softer and thicker lower S.C.L. 4. The Skin temperature was the highest with Yutong, followed by Nobangju, Gapsa, Myungju, Shantung and Kongdan. Yutong, with its elastic nature, showed high skin temperature. And the crispier and stiffer the fabrics were, the higher the skin temperatures were. 5. The B.V.P was the highest with Myungju followed by Kongdan, Shantung, Yutong, Nobangju and Gapsa. But, there was much variance depending on the tactile stimulations to the subjects. 6. The pulse was the highest with Myungju and Gapsa was also the highest or lower, which were followed by Yutong, Nobangju, Kongdan and Shantung. The moister and the thinner a fabric was, the higher the pulse was.

논문정보
  • - 주제 : 예체능분야 > 미술
  • - 발행기관 : 한국디자인트렌드학회
  • - 간행물 : 한국디자인포럼, 40권 0호
  • - 발행년도 : 2013
  • - 페이지 : pp.39-48 ( 총 10 페이지 )
  • - UCI(KEPA) : I410-ECN-0102-2018-600-000192628
저널정보
  • - 주제 : 예체능분야 > 미술
  • - 성격 : 학술지
  • - 간기 : 계간
  • - 국내 등재 : KCI 등재
  • - 해외 등재 : -
  • - ISSN : 2233-9205
  • - 수록범위 : 1996–2020
  • - 수록 논문수 : 19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