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버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논문검색은 역시 페이퍼서치

> 인기논문 > 이슈논문

이슈논문 사회적으로 이슈가 되고 있는 주제와 관련된 논문을 추천해 드립니다.


1.

이동인 ( Dong In Lee ) , 류찬수 ( Chan Su Ryu )

2011년 7월 26일 서울은 장마에 동반된 기록적인 대류성 집중호우로 인해 약 2천5백억 원 이상의 재산피해와 57명(사망자)의 인명손실이 발생되었고, 2012년 8월 27일 15호 태풍 볼라벤에 동반된 집중호우로 광주광역시에는 보다 약한 집중호우와 강풍을 동반하여 피해는 상대적으로 적게 발생시켰다. 위의 사례에 대해 KLAPS(기상청 국지분석 및 예측시스템)을 사용하여 집중호우 시 다른 물리적 요소들에 의한 중규모 과정들의 조사 및 분석을 수행하였다. 이것은 레이더관측과 천리안 위성관측 자료로부터 강우강도를 도출하는데 호조건의 전형적인 중규모 시스템이기 때문에 선택되었으며, 두 사례는 모두 집중호우 발생에 좋은 환경임을 보였다. 2011년 장마에 동반되어 서울에 나타난 사례에서 레이더와 천리안의 정량적인 강우강도를 지상강우계 관측과 비교했을 때, 최대 관측값이 85 mm/hr 이상이 나타난 시점에 비해 약 50 mm/hr 이상이 과소 추정되는 차이가 나타났으나, 레이더 강우강도는 35 mm/hr의 차이와 천리안 강우강도는 60 mm/hr의 차이를 보였다. 그러나 2012년 8월 27일 15호 태풍 볼라벤에 동반되어 광주광역시에 나타난 강우강도와 지상강우강도의 경향은 위의 사례와 유사하게 나타났으며, 정량적인 강우강도 차이는 최대 관측값이 17 mm/hr 이상이 나타난 시점에 비해 약 10 mm/hr 이상이 과소 추정되는 차이가 나타났으나, 레이더 강우강도는 5 mm/hr의 차이와 천리안 강우강도는 10 mm/hr의 차이를 보였다. 이것은 태풍 볼라벤에 의한 집중호우가 상대적으로 약했기 때문이었다. 두 사례에 대해 레이더 강우강도와 천리안 강우강도는 지상강우강도와 시계열적으로 비교했을 때, 모두 유사한 경향을 보였다.
2.

한종규 ( Jong Gyu Han ) , 김성필 ( Seong Pil Kim ) , 장동호 ( Dong Ho Chang ) , 장태수 ( Tae Soo Chang )

전 세계적인 지구온난화로 인해 태풍의 강도와 규모가 커지고 있고 이로 인한 사회경제적인 피해가 갈수록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사전에 침수예상지역 및 예상피해규모를 파악하고, 대비하는 일은 아주 중요하다. 이 논문에서는 2003년 부산과 경남지역 연안을 강타한 태풍 Maemi(매미)의 이동경로에 태풍 매미를 비롯하여 Vera(베라)(일본 이세만, 1959), Durian(두리안)(필리핀, 2006) 그리고 2005년 미국을 강타한 허리케인 Katrina(카트리나)의 특성을 갖는 슈퍼태풍의 내습을 가정하여 해운대 해수욕장 인근 도심지역의 침수피해규모를 추정하였다. 태풍별 해수면 상승고는 기존 연구자들의 수치모델링 결과를 토대로 육상표고와 해저수심의 서로 다른 기준면을 통일시킨 후 계산하였고, 항공 LiDAR 자료를 기반으로 GIS 공간분석기술을 이용하여 침수고, 침수면적 및 건물피해액을 추정하였다. 태풍의 강도와 규모가 점점 커지고 있고, 우리나라에도 근년에 Katrina(카트리나)급의 슈퍼태풍이 내습할 가능성이 클 것으로 예상되는 상황에서, 이 연구결과는 연안 도심지역에 대한 해안침수예상도와 범람피난지도를 제작하는데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3.

김영철 ( Young Chul Kim ) , 함숙정 ( Sook Jung Ham )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possibility of the heavy rainfall prediction using instability index. The convective instability index using this study is Convective Available Potential Energy(CAPE) concerned the growth energy of the storm, Bulk Richardson Number(BRN) concerned the type and strength of the storm, and Sotrm Relative Helicity(SRH) concerned maintenance of the storm. To verify the instability index, the simulation of heavy rainfall case experiment by Numerical Weather Prediction(NWP) model(MM5) are designed. The results of this study summarized that the heavy rainfall related to the high instability index and the proper combination of one more instability index made the higher heavy rainfall prediction.
4.

이승수 ( Sung Su Lee ) , 장은미 ( Eun Mi Chang )

최근 10년간 발생한 자연재해 중 태풍의 피해는 전체의 60%를 넘을 정도로 풍수해의 피해는 막대하며, 지속적 산업화와 개발로 인해 피해 규모 역시 매년 1조원 이상을 상회하고 있어, 자연재해에 대한 피해 경감 노력이 매우 요구되고 있다. 이를 위하여 최근 풍수해의 피해를 사전에 예측함으로써 예방 및 대비는 물론 재해 발생에 따른 응급 대응 및 복구의 효율성을 제고를 목적으로 과학적 방법론 개발 및 연구가 진행되고 있다. 태풍에 의한 피해 예측은 위험도 (Hazard)의 추정, 피해 대상 자료의 구축 (Inventory) 및 피해대상의 취약도 (Fragility)의 세 가지 요소를 이용하여 수행되는 것이 일반적이다. 위험도는 자연재해의 특성인 강우, 풍속 등을 물리적으로 모델링함으로써 추정할 수 있으며, 피해 대상 자료는 공공 및 사유 시설물을 총 망라함으로써 피해의 사회, 경제적인 피해 규모 예측에 활용된다. 각각의 피해 대상이 위험도에 따라 갖는 취약도는 최종 피해 및 손실 규모의 평가 자료로 이용된다. 이때 위험도의 추정 및 피해 대상 자료의 구축을 위한 핵심적인 방법론으로서 지리정보시스템의 활용이 크게 요구된다. 따라서 본 연구에서는 태풍 피해 예측을 위한 자연재해 위험성 평가 방법론에 있어서 매우 중요한 요소인 고도 및 자연 지형, 지표의 특성 및 활용도, 피해 대상인 인공 시설물 등의 자료 항목을 분류하여 지리정보시스템을 활용한 태풍 위험 평가 방안을 제시하였다.
5.

곽천섭 ( Chun Sub Kwak ) , 이양환 ( Yang Hwan Lee )

현재 우리에게 직접적인 위험이라고 할 수 있는 태풍과 지진, 그리고 원자력사고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서는 미디어 환경과 개인의 사회적 관계 변화를 고려한 재난 정보 전달체계가 필요하다. 본 연구는 재난의 특성(종류, 재난에 대한 인식)에 따른 미디어 이용의 차이를 살펴보고, 새로운 정보 전달 채널로서 사회적 자본의 역할을 규명해 보고자 했다. 그 결과, 재난의 특성에 따라 미디어 이용에 차이가 있었고, 대면접촉이 재난대비행동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변인이며, 재난 정보 제공에 있어 전통적 미디어의 여전한 영향력과 함께 디지털 미디어의 활용이 필요함을 밝혔다. 또한, 재난에 대한 인식은 지식차원과 정서차원으로 구분되었는데,정서차원의 인식이 미디어 이용과 재난대응행동과 보다 밀접한 관계가 있는 것으로나타났다. 온·오프라인 사회적 자본은 태풍과 지진 발생 시 재난대비행동에 영향을미치는 것으로 나타나 재난 정보 전달 채널로서의 가능성을 확인할 수 있었다. 마지막으로 본 연구의 성과와 의미, 한계점을 논의하였다.
6.

성민규 ( Min Gyu Seong ) , 서명석 ( Myoung Seok Suh )

본 연구에서는 최근 발생한 집중호우 사례들 중 예보가 어려워 피해가 컸던 두 사례(2010년 9월 21일, 2011년 8월 9일)에 대해 적외영상과 수증기영상의 시·공간적인 변화 특성을 분석하였다. 두 사례에서 한반도지역에 집중호우를 유발한 대류 세포들은 적외영상에서 하층운이 광범위하게 분포하고 수증기 영상에서는 명역과 암역의 경계(boundary)에서 생성되는 특징을 보였다. 또한 대류 세포들의 이동속도 차에 의한 총 5번의 병합과정 중 4번의 병합과정에서 대류 세포들의 병합 후 대류 세포는 더욱 발달되었으며 강수강도도 급격하게 강화되었다. 대류시스템에서의 강우강도 변화는 휘도온도의 평균보다 최소 휘도온도의 시간적 변화와 밀접하게 관련된 것으로 판단되며 대류 세포들의 병합도 집중호우의 강도 변화에 영향을 주는 주요 인자로 생각된다. 대류 세포들의 병합은 영상동화를 통해 어느 정도 예측이 가능하지만 대류 세포의 탐지는 적외 및 수증기 영상 모두에서 일정 강도 이상 발달한 상태에서만 탐지가 가능하였다.
7.

길경익 ( Kyung Ik Gil ) , 한종옥 ( Jong Ok Han ) , 김구현 ( Goo Hyun Kim ) , 이운길 ( Woon Gil Lee )

8.

김재철 ( Jae Cheol Kim ) , 이상화 ( Sang Hwa Lee ) , 신동훈 ( Dong Hoon Shin ) , 이규석 ( Kyoo Seock Lee )

10.

정효상 ( Hyo Sang Chung ) , 정연앙 ( Yun Ang Chung ) , 김창모 ( Chang Mo Kim ) , 류찬수 ( Chan Su Ryu )

An attempt is made to analyse characteristic features of heavy rainfalls which occur at the metropolitan area of the Korean peninsular the on and off Changma season. For this, two representative heavy rainfall episodes are selected; one is the on Changma season wherein a torrential rain episode happened at Goyang city on 12 July 2006, and the other is the off Changma season, a heavy rainfall event in Seoul on 21 September 2006. Both recorded considerable amounts of precipitation, over 250mm in a half day, which greatly exceeded the amount expected by numerical prediction models at those times, and caused great damage to property and life in the affected area. Similarities in the characteristics of both episodes were shown by; the location of upper level jet streak and divergence fields of the upper wind over heavy rainfall areas, significantly high equivalent potential temperatures in the low atmospheric layer due to the entrainment of hot and humid air by the low level jet, and the existence of very dry air and cold air pool in the middle layer of the atmosphere at the peak time of the rainfall events. Among them, differences in dynamic features of the low level jet and the position of rainfall area along the low level jet are remarkab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