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버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논문검색은 역시 페이퍼서치

> 인기논문 > 이슈논문

이슈논문 사회적으로 이슈가 되고 있는 주제와 관련된 논문을 추천해 드립니다.

이번주 핵심 키워드

정신병질에 따른 국내 살인범들의 살인행위 특성분석

이수정 ( Soo Jung Lee ) , 공정식 ( Jung Sick Gong )
한국경찰학회|한국경찰학회보  13권 0호, 2007 pp. 203-225 (총 23pages)
5,800
초록보기
본 연구에서는 한국어로 번역된 자기보고식 정신병질 검사지의 타당도를 확인하였다. 특히 일반인을 대상으로 하여서가 아니라 현재 교정시설에 수감되어 있는 자들을 대상으로 하여 자기보고식 정신병질 검사지의 활용도가 있을 것인지 탐색하였다. 이를 위하여 기질적 불안 검사지와 정신병질 검사지로부터 각기 상하집단을 추출하여 4개의 준거집단을 구성하였다. 저위험군, 혼합위험군, 기질불안 위험군, 정신병질 위험군을 각기 선정한 후, 각 준거집단의 살인범죄와 관련된 범행 특성을 비교하였다. 분석 결과, 예상대로 정신병질 위험군의 경우 가장 범죄전력이 많았고 사전에 계획하여 살인을 저지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기질불안 위험군의 경우 우발적으로 살인을 저지르는 경향이 확인되었다. 본 연구에서 확보된 자기보고식 검사지를 이용한 정신병질에 대한 평가방법은 국내의 형사사법 현장에서도 나름의 활용가치가 있을 것이라 추정된다.

묻지마 범죄자 하위유형의 심리학적 특이성

장은영 ( Eun Young Jang ) , 전소영 ( So Young Jun ) , 이수정 ( Soo Jung Lee )
대한범죄학회|한국범죄학  8권 2호, 2014 pp. 3-40 (총 38pages)
7,300
초록보기
본 연구에서는 묻지마 범죄자의 하위유형이 심리검사 상에서도 의미 있는 차이를 보이는지 확인하고, 각 유형을 분류하는 데 효과적인 심리특성 변수들이 존재하는지 이들의 잠재적 조합은 무엇인지 알아보았다. 그 결과 대검찰청의 연구(2013)를 근거로 식별된 55명의 범죄자 중에서 연구에 동의하였던 18명의 범죄자 중 세 가지 유형의 고유성이 두드러진 13명의 묻지마 범죄자들은 두 개의 판별함수로 구성된 심리평가의 조합이 우수한 변별력을 지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심리평가도구 중 KORAS-G 검사는 반사회성 집단과 다른 두 집단을 잘 변별하는 것으로 나타났고, MMPI-2 검사의 Sc척도는 정신장애 집단과 다른 두 준거집단을 잘 분류하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이런 결과는 묻지마 범죄자들에게 보다 적합한 처우를 적용하는 데에 도움이 될 수 있다.

자살시도경험이 있는 조현병 환자의 자살사고 관련요인

김미영 ( Mi Young Kim ) , 전성숙 ( Seong Sook Jun )
4,000
초록보기
Purpose: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explore factors which contribute to suicidal ideation in people with schizophrenia who have experienced at least one suicide attempts. Methods: The participants for this study were 138 people with schizophrenia who had made attempts at suicide. Data were collected from April 15 to May 7, 2014 using self-report questionnaires which included questions on Suicidal Ideation, Self-Esteem, Depression, Family Support and the Internalized Stigma Inventory. Data were analyzed using t-test, ANOVA, Pearson correlation coefficients, and hierarchical regression with the SPSS/WIN 18.0 program. Results: The average score of suicidal ideation in the patients with schizophrenia who had experienced suicide attempts was 12.2±6.08. Factors which predicted suicidal ideation in these patients included self-esteem, depression and suicide attempts and these factors explained 44.0% of the variance in suicidal ideation. Conclusion: The results indicate that development and application of intervention programs, which can help to increase self-esteem levels and decrease depression levels among patients schizophrenia that have experienced suicidal attempts is a first priority.

만성 조현병, 우울증, 조울병 환자의 자살사고 관련요인

김미영 ( Mi Young Kim ) , 하수정 ( Su Jung Ha ) , 전성숙 ( Seong Sook Jun )
4,000
초록보기
Purpose: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determine the factors that affect suicidal ideation in patients with chronic mental illnesses, such as schizophrenia, depressive disorder, and bipolar disorder. Methods: The research participants were 160 patients with mental illnesses residing in B City and G Province. They responded to questionnaires about their suicidal ideation, self-esteem, depression, family support, social support, and internalized stigma of mental illness. The collected data were analyzed using t-test, ANOVA, Pearson correlation coefficients, and STEPWISE multiple regression with the SPSS/WIN 18.0 program. Results: History of self-esteem, Depression, Social support, Psychiatric diagnosis of MDD and suicide attempt showed an explanatory power for 64% of suicidal ideation in patients with chronic mental illnesses. Conclusion: Specialized health and medical service personnel providing services to patients with chronic mental illnesses must determine the risk factors and protective factors for suicidal ideation associated with each illness, and establish a more individualized and systemized case management system based on customized approach.

범죄피해자의 정신적 상처에 대한 형사법적 대응방안

김희균 ( Kim Hee-kyoon )
한국피해자학회|피해자학연구  24권 3호, 2016 pp. 67-86 (총 20pages)
5,500
초록보기
Injury means, in our courts, physical one. The Supreme Court of Korea has sometimes tried to take into account of mental and emotional injuries in determining whether the defendant has imposed `bodily injuries` on the victim. However, it still hesitates to announce that mental injury is a part of bodily injuries. To the contrary, the United States Federal Sentencing Guidelines state that: “bodily injury” means injury involving extreme physical pain or the protracted impairment of a function of a bodily member, organ, or mental faculty; or requiring medical intervention such as surgery, hospitalization, or physical rehabilitation. Impairment of a function of mental faculty will be counted on finding criminal liability under the guidelines. Too many victims are suffering from mental and emotional injuries after the criminal accident. Typical symptoms are including depression and post-traumatic stress disorder but the victims are not qualified for the compensation from the government. Furthermore, the criminal courts do not care about what has visibly happened on the brains of criminal victims. They are often ignoring recent developments in the neuro-science, which clearly shows that mental defects are resulted from the criminal act on the victims. We need to re-define what is injury. Imposing mental illness on victim must be punished on a charge of injuring. It will help the criminal victims recover from the post-traumatic symptoms and get back to their daily lifes.

한국 성인 성범죄자의 심리적 특성 -정서 조절 및 대처 능력을 중심으로-

정민철 ( Minchul Jung ) , 조영일 ( Youngil Cho )
대한범죄학회|한국범죄학  10권 3호, 2016 pp. 179-209 (총 31pages)
6,600
초록보기
본 연구는 일반인, 일반범죄자, 성범죄자의 집단 간 비교연구를 통해 한국 성인 성범죄자의 정서 조절 및 대처 능력을 파악하고자 하였다. 이를 위해 본 연구에서는 성범죄자 123명, 일반범죄자 102명, 일반인 162명을 대상으로 설문을 실시하였다. 기존 연구와 이론들을 토대로 선정한 정서 조절 및 대처 능력 관련 변인들을 세 집단 간 차이를 비교하였으며, 그 결과는 다음과 같다. 성범죄자는 일반범죄자보다 인지정서조절전략으로 자기비난, 수용을 더 많이 하고 스트레스 상황에서 환상을 사용하였다. 성범죄자들은 일반인에 비해서는 인지정서조절전략으로 자기비난을 하고 스트레스 상황에서 성을 통해 해소하며 특히 환상, 자위, 포르노그래피를 많아 사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외에도, 일반범죄자들은 일반인에 비해 인지정서조절전략으로 자기비난, 파국 화를 더 많이 하고 스트레스 상황에서는 환상, 성행위를 통해 해소하는 경향을 보였다. 일반인들은 일반범죄자에 비해 인지정서 조절전략으로 타인비난을 많이 하였다. 마지막으로 본 연구가 가지는 의의, 연구의 제한점, 추후 연구에 대한 제언을 논의에서 제시하였다.

정신장애 범죄자에 대한 강제적 의료조치와 보안처분

허일태 ( Il Tae Hoh )
한양대학교 법학연구소|법학논총  28권 4호, 2011 pp. 387-414 (총 28pages)
6,300
초록보기
Many of mentally disordered people harm others or themselves. Especially, they have more potential to commit violent crimes than mentally normal people. According to the doctrine of responsibility, a punishment is not imposed in that they have no capacity for their action due to their mental disorder. Or a less severe punishment is imposed with causes for penalty reduction in that they have limited capacity for their action. Therefore, the cure-custody systems or involuntary admission are essential for mentally disordered people to protect themselves, others and society. With respect to crimes with mental disorder, Korea enacted Mental Health Act and Cure Custody Act. Mentally disordered people who have the potential of crimes are involuntarily admitted to a mental hospital by severe requirements based on Mental Health Act. And mentally disordered offenders who committed a crime are treated with rehabilitation measures based on Cure Custody Act. Both Mental Health Act and Cure Custody Act are likely to run counter to human rights protected by the Constitution in that they take away personal liberty. With regard to mentally disordered people and offenders, improvements are required to keep a balance between restriction on personal liberty and fundamental rights under the Constitution. i) The Constitution in Korea guarantees a right to personal liberty for all the people. It is restricted by due process of law only in case of harming others by abuse of the right to personal liberty. Thus, deprivation of personal liberty such as arrest without warrant is limited to a suspect under criminal law. The requirements are very severe and accordingly need criminal activities more than 3 years and possibility of destruction of evidence and an escape. If a person who never commit a crime is deprived of his right to personal liberty in that he just has a potential to harm oneself or others, it means a violation of personal liberty guaranteed by the Constitution of Korea. ii) It is possible that a mentally disordered person is involuntarily admitted to a hospital with agreement by a guardian or related expert. That might restrict or infringe a right to personal liberty protected by the Constitution. In addition, Mental Health Act provides that involuntary admission is applied to a mentally disordered person having a potential to harm not only others but also himself. It is doubtful that involuntary admission should be applied to even a mentally disordered person having a potential to harm himself. Considering that people have the right of self-determination on their own bodies, government interference should be limited as much as possible. iii) When a mentally disordered person is involuntarily admitted to a mental hospital, his opinion should be first respected. Also involuntary admission should be limited to only when there is lots of potential to harm others. iv) The object of cure-custody is ``A person who has a high rate of recidivism``. This judgemental standard might lead to excessive expansion of eligibility. All people have a potential to commit a crime and can make same mistakes. To justify isolation of a mentally disordered person from society, there should be dangers or probabilities socially unpardonable. Thus, ``the danger of recidivism``, one of requirements for compulsory treatments, should be modified into ``probability of recidivism``. v) If a prosecutor apply for cure-custody, he should ask a mentally disordered person to undergo a prior mental examination by a suitably licensed or certified examiner. Human cognitive ability and mental capacity are object of mental science or brain science rather than object of normative judgement and a substantial portion of them can be explained. Therefore, the judgemental standard and contents of mental examination should be set up precisely through the use of medical knowledge and technology. vi) If it is revealed that treatments such as involuntary admission are unreasonable, a judicial approach and review has to be fulfilled by the Habeas Corpus Act. vii) Adequate facilities and systems for the treatment are required because the major objective of involuntary admission and cure-custody is to treat a disease, mental disorder. The quality of the treatment, material resources and human resources such as related experts play a crucial role in treatments and improvements for mentally disordered people. Finally, if China is to accept the basis of Korean Mental Health Act and Cure Custody Act, it also needs to accept Korean Habeas Corpus Act and National Human Rights Commission Act of Korea. Only by doing that, China can prevent the abuse of compulsory treatments of mentally disordered people.

수용자 문제행동과 PCL-R로 측정한 정신병질적 특성과의 관련성

이수정 ( Soo Jung Lee ) , 김민정 ( Min Jung Kim )
대한범죄학회|한국범죄학  3권 2호, 2009 pp. 67-102 (총 36pages)
7,100
초록보기
교도소 내에서 발생하는 수용자의 다양한 문제행동은 자칫 교정사고로 이어져 교정행정의 원활한 운영을 방해하고, 수용자의 교정, 사회복귀에 부정적인 영향을 준다. 또한 수용자와 직원 그리고 직원의 가족, 나아가 사회 전체에도 해악을 미친다. 과밀수용, 교정직원의 부족, 열악한 시설 환경 등물리적 환경이 교도소 내 문제 행동을 감소시키는데 많은 영향을 미치는 것은 사실이지만, 수용자의 개별적 욕구와 특성을 고려하지 않고 단지, 시설과 제반환경만으로 교도소 문제행동을 설명하고, 이에 따라 해결방안을 모색하는 것 또한 문제의 본질을 파악하지 못하는 것이다. 이에 본 연구는 국내 범죄자 129명을 대상으로 개인적 특질을 파악하는 방편으로 국내 범죄자들을 대상으로 Hare(1991)가 개발하고, 조은경, 이수정(2008)이 번안한 사이코패스 감별도구인 PCL-R을 이용하여 이들의 정신병질을 평가하여 교도소 내문제행동을 나타내는 상습 징벌과 자해, 상습 진정 혹은 고소 남발 등이 정신병질적 특성과 어떤 관련성을 지니는지를 확인하였다. 그 결과 정신병질의 총점은 모든 상습 문제행동 지표와 유의한 관련성이 있었으며 하위요인중 대인관계/정서 특질은 진정이나 고소 횟수와 유의한 관련성이 있었으며 사회적 일탈 요인은 모든 문제행동과 유의한 관련성을 보였다. 이와 같은 결과를 고려할 때 교도소 내에서의 상습 문제행동은 수용자의 심리요인, 즉 정신병질과 통계적으로 유의한 관련성을 지닌다고 결론지을 수 있겠다.

고등학생의 우울과 불안이 학교폭력에 미치는 영향: 분노의 매개효과를 중심으로

고수현 ( Soo Hyun Ko ) , 강석기 ( Seok Ki Kang )
5,900
초록보기
본 연구는 고등학생의 학교폭력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들 중에서 우울과 불안 및 분노의 요인 들이 어떠한 인과관계와 경로로서 영향을 미치는지를 분석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이를 위해 수도권인 서울시와 경기도 지역에 소재한 고등학교의 1~2학년 재학생을 연구대상으로 학교폭력에 관련된 정서적 척도로 구성된 설문조사를 하였으며, 그중 736부(남학생 342명, 여학생 394명)를 구조방정식모형을 사용하여 분석하였다. 분석결과, 외 생 변수로서의 우울과 불안은 내생변수인 고등학생의 학교폭력에 직접적인 관계의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리고 다른 한편으로는 이들 변수들이 분노를 매개변수로 하여 간접적으로 유의미한 영향을 미치고 있음도 확인되었다. 따라서 본 연구는 고등학생의 학교폭력에 영향을 미치는 정서적 요인들 중에 서 우울과 불안 및 분노 요인의 기제를 구조적으로 파악할 수 있었으며, 특히 우울과 불안의 분노요인을 매개로 한 효과도 실증적으로 검증할 수 있었다. 이러한 연구결과는 고등학생의 학교폭력을 사전에 예방하거나 치료적으로도 접근할 수 있는 이론적 근거 구축과 학교폭력 관련 프로그램 개선에도 도움을 줄 수 있다는 것에 그 의의가 있다.

신경범죄학과 화이트칼라 범죄에 관한 소고(小考)

성빈 ( Bin Seong )
법조협회|법조  65권 6호, 2016 pp. 114-143 (총 30pages)
6,500
초록보기
화이트칼라 계층 범죄자 개인의 성격적 특징에 대한 연구 필요성 높아지고 있다. 특히 화이트칼라 계층에 속한 사람들은 그들이 가진 사회적 지위 만큼 높은 주의력과 실행력을 가지고 있어 이들의 범죄 이면에 내재한 성격적·심리적 요소를 둘러싼 뇌과학적 특이성은 없을지 가정적 의문을 제기하였다. 특히 화이트칼라 계층 사람들은 항상 합리적 의사결정을 한다는 합리적 선택 이론 역시 공격을 받는 상황에 놓이게 되었다. 본고는 이러한 점을 염두에 두고 화이트칼라 계층 범죄자에게 특별한 신경인지적(neurocognitive) 기능, 그리고 뇌의 구조적·기능적 특징에 대해 국내외 문헌과 사례에 바탕한 이론적 연구를 시도하였다. 신경범죄학의 대표적 사례로서 ‘피니어스 게이지’ 케이스에서 평범한 화이트칼라 계층의 사람도 뇌 손상을 입을 경우 사이코패스와 같은 폭력성을 띨 수 있음을 알게 되었다. 위스콘신카드 분류검사 결과나 손가락 피부전도성 실험 결과에 따르면, 실행기능(executive functioning)이나 주의기능(attentional functioning)에 있어 노상범죄자 대비 화이트칼라 범죄자들의 상대적 우수성이 밝혀졌다. 본고는 화이트칼라 범죄자의 성격적 요인으로서 높은 통제 욕구나 몰락의 두려움을 강하게 표출시키게 하는 높은 수준의 신경인지기능을 화이트칼라 범죄자가 보유하고 있다고 분석하였다. 또 화이트칼라 범죄자들의 심리적 양상을 이루는 근저에 뇌구조, 특히 범죄의사 결정과 관련되어 있다고 알려져 있는 뇌피질 두께(cortical thickness)가 일반 노상범죄자보다 두꺼움을 알 수 있었다. 회백질(gray matter)의 양이 많다는 것 또한 주의기능이나 실행기능과 같은 신경인지기능과 결부되어 화이트칼라 범죄자의 성격적 특징을 결정짓는 신경범죄학적 요인으로 분석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