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버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논문검색은 역시 페이퍼서치

국제경영연구검색

International Business Journal


  • - 주제 : 사회과학분야 > 경영학
  • - 성격 : 학술지
  • - 간기: 계간
  • - 국내 등재 : KCI 등재
  • - 해외 등재 : -
  • - ISSN : 1598-2718
  • - 간행물명 변경 사항 :
논문제목
수록 범위 : 26권 2호 (2015)

한국기업의 브라질 운영모드 선택 결정요인: 비즈니스 네트워크 관점의 실증연구

이재혁(제1저자) ( Jay Hyuk Rhee ) , 김순성(교신저자) ( Soon Sung Kim )
한국국제경영학회|국제경영연구  26권 2호, 2015 pp. 1-32 ( 총 32 pages)
6,700
초록보기
본 연구에서는 브라질에 진출할 때 한국기업들이 선택하는 운영모드의 결정요인을 알아보고자 하였다. 비즈니스 네트워크 관점에 근거하여, 기존의 해외 자회사를 통해 얻을 수 있는 혜택을 잘 활용할 수 있는 운영모드를 선택할 것이라는 가설을 설정하였다. 이를 위해, 구축되어 있는 비즈니스 네트워크를 지역 및 국가수준으로 구분하였으며, 운영모드는 국제화과정에서 자원의 투입 및 위험의 정도가 가장 큰 두 개의 모드, 즉 판매법인 모드와 생산법인 모드에 초점을 맞추었다. 1개 이상의 해외 자회사를 가진 241개의 한국기업을 대상으로 실증 분석한 결과, 기존의 해외자회사들을 통해 구축한 비즈니스 네트워크가 브라질 운영모드 선택에 미치는 영향은, 그 비즈니스 네트워크를 구축한 지역과 국가에 따라 다른 것으로 나타났다. 추가분석의 결과, 지식이전에 대해서 문화적 거리가 지닐 수 있는 부정적 영향은 해외 비즈니스 네트워크의 심화 정도에 따라 감소 될 수도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이러한 실증결과는 국제화와 관련된 위험과 불확실성에 대처하기 위한 수단으로 해외 비즈니스 네트워크가 중요하며, 해외 비즈니스 네트워크와 지식이전의 관계를 연구함에 있어서 네트워크의 존재여부와 그 심화 정도를 함께 고려하는 것이 필요하다는 시사점을 제공해 주고 있다.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성장하기 위한 역량

이영주(제1저자) ( Young Joo Lee ) , 윤동진(교신저자) ( Dong Jin Yoon )
한국국제경영학회|국제경영연구  26권 2호, 2015 pp. 33-61 ( 총 29 pages)
6,400
초록보기
한국의 중소·중견기업이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성장하기 위해서는 어떠한 역량이 필요한가? 본고에서는 자원기반관점을 바탕으로 글로벌 혁신역량과 글로벌 시장역량을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성장하기 위한 핵심역량으로 제시하고 있으며, 이들 역량이 제품개발전략과 시장선택전략을 통해 글로벌 경영성과에 긍정적인 영향을 준다고 보고 있다. 글로벌 강소기업과 후보기업 400개를 설문조사하고 회귀분석을 바탕으로 글로벌 혁신역량과 글로벌 시장역량이 이들 기업의 글로벌 경영성과를 결정하는 요인인지, 어떤 역량이 보다 중요한 요인인지를 분석하였다. 이어서 경로분석을 바탕으로 이들 역량이 제품개발전략과 시장선택전략을 통해 경영성과에 영향을 미치는지를 분석하였다. 또한 글로벌 시장진입장벽이 글로벌 경영성과에 어떠한 영향을 주는지를 분석하였다. 이들 분석결과를 바탕으로 한국의 중소·중견기업이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성장하기 위한 핵심역량과 함께 이론적이고 전략적인 시사점을 제시하였다.

제휴 포트폴리오가 기업성과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연구: 자원과 교섭력의 상호작용 관점에서

윤석준(1저자) ( S Joseph Yoo ) , 조길수(2저자) ( Gil S Jo ) , 강진아(교신저자) ( Jin A Kang )
한국국제경영학회|국제경영연구  26권 2호, 2015 pp. 63-97 ( 총 35 pages)
7,000
초록보기
본 연구는 기업성과에 영향을 미치는 두 가지 요인으로 제휴 포트폴리오 내의 자원(resources)과 교섭력(bargaining power)을 지목하고, 이들이 각각, 그리고 동시에 기업성과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하였다. 포트폴리오 내의 자원을 통한 가치창출(value creation) 효과와 교섭력을 통한 가치전유(value appropriation) 효과를 구분한 선행 연구들을 확장하여, 본 연구는 두 가지 효과가 함께 시너지를 낼 수 있다는 상호보완적 관점에서 자원과 교섭력을 함께 고려하여야 한다는 논의를 제시하였다. 글로벌 소프트웨어 산업의 196개 기업의 제휴 포트폴리오를 분석한 결과, 제휴 포트폴리오 내의 자원만을 고려하거나 교섭력만을 고려한 경우 기업성과에 미치는 영향을 발견하지 못하거나 부분적으로만 발견할 수 있었다. 한편, 자원과 교섭력을 함께 고려한 경우 기업성과에 주는 긍정적인 영향을 확인할 수 있었다. 이를 통해 기업은 제휴 포트폴리오의 자원과 교섭력을 모두 고려할 수 있는 통합적인 관점을 가져야 하며, 한 가지 요소가 충족되더라도 다른 한 가지 요소가 충족되지 않을 경우 제휴전략을 재고할 필요가 있다는 점을 제언하였다.

모바일 쇼핑만족도에 영향을 미치는 고객특성에 관한 연구: 한국, 중국, 미국, 일본 4개국 비교

박철(주저자) ( Cheol Park ) , 전종근(공동저자) ( Jong Kun Jun ) , 이태민(교신저자) ( Thae Min Lee )
한국국제경영학회|국제경영연구  26권 2호, 2015 pp. 99-128 ( 총 30 pages)
6,500
초록보기
최근 스마트폰의 보급 확대로 모바일 비즈니스가 활발해지고 있는데, 그 중에서도 모바일 쇼핑의 성장세가 가장 두드러지고 있다. 모바일 쇼핑이 성장을 지속하기 위해서는 이용자들의 만족도가 중요하기에 본 연구에서는 여기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들을 개인성향 변수를 중심으로 분석해 보았다. 이를 위해 한국, 중국, 미국, 일본 4개국의 모바일 쇼핑 이용자 200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하였다. 스마트폰지식, 정보공유성향, 프라이버시염려, 성별, 연령, 국적 등을 독립변수로 한 회귀모형을 구성하여 검증한 결과, 프라이버시 염려를 제외한 모든 변수가 모바일 쇼핑만족도에 유의한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즉, 스마트폰 지식과 정보공유성향이 높을 수록, 젊고 여성일수록 모바일 쇼핑만족도가 높게 나타났다. 또한 미국, 일본, 중국, 한국 순으로 모바일 쇼핑 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나왔다. 실증 결과를 토대로 하여 모바일 쇼핑업체는 어떤 소비자를 타겟으로 하여 전략을 펼칠 것인지에 대한 시사점을 제시하였다.

한국과 미국 종업원들의 조직몰입과 직무만족도에 미치는 변혁적 리더십과 거래적 리더십의 조절효과 비교

조영삼 ( Young Sam Cho(first Author) ) , 신만수 ( Mann Soo Shin(corresponding Author) )
한국국제경영학회|국제경영연구  26권 2호, 2015 pp. 129-159 ( 총 31 pages)
6,600
초록보기
본 연구는 한국과 미국 종업원들을 대상으로 두 가지 리더십 유형이 그들의 조직몰입과 직무만족도에 미치는 영향을 비교하였다. 문화에 따라 선호되는 내재적 리더십 이론(culturally endorsed implicit leadership theory)을 기반으로 문화적 차이에 따른 리더십 효과성의 차이를 살펴보기 위해 하나의 새로운 이론적 모형을 제시하고, 이 모형을 실증적으로 분석하였다. Bass(1985)에 따르면 변혁적 리더십은 거래적 리더십을 바탕으로 시너지 효과를 나타내기 때문에 두 리더십 유형 사이에는 정의 조절효과가 있을 것이라고 주장하였다. 반면 House(1996)는 종업원들의 태도나 행동에 영향을 미치는 변혁적 리더십에 거래적 리더십은 부의 조절효과를 나타낼 것이라고 제안하며 Bass(1985)의 주장에 반박하였다. 본 연구에서는 거래적 리더십의 조절효과는 문화적 차이에 따라 다를 수 있다고 주장한다. 이러한 주장을 실증적으로 검증하기 위하여 한국 종업원 315명과 미국 종업원 181명을 그들 상사의 리더십 유형에 대해 인지하는 정도에 따라 네 집단으로 분류하여 각 집단 내 종업원들의 조직몰입과 직무만족도 수준을 비교하였다. 그 결과, 한국 종업원들의 경우에는 네 집단 중 자신의 상사의 리더십 유형이 변혁적 리더십과 거래적 리더십 모두 높다고 느끼는 집단 내 종업원들의 조직몰입과 직무만족도가 가장 높게 나타났다. 반면 미국 종업원들의 경우에는 자신의 상사의 리더십 유형이 변혁적 리더십은 높고 거래적 리더십이 낮다고 느끼는 집단 내 종업원들의 조직몰입과 직무만족도가 가장 높게 나타났다. 이러한 결과를 좀 더 명확히 살펴보기 위해 변혁적 리더십과 거래적 리더십의 다양한 하위차원들 간의 조절효과를 살펴보았다. 한국 종업원들에 대한 분석결과는 조직몰입과 직무만족도에 대해 그러한 하위차원들은 대부분이 상호 정의 조절효과를 가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미국 종업원들에 대한 분석 결과는 하위차원들 간의 조절효과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본 연구의 실증분석결과는 한국과 미국 종업원들이 선호하는 리더십 유형에 따라 관리자들이 어떻게 효과적으로 리더십을 사용해야 하는지에 대한 중요한 실무적 시사점을 제공할 것이다.

머스트해브 아이템즈: 지위지향적 제품은 캐나다보다 한국에서 더 효과적이다.

김창수 ( Chang Soo Kim(first Author) ) , 정인식 ( Insik Jeong(corresponding Author) )
한국국제경영학회|국제경영연구  26권 2호, 2015 pp. 161-179 ( 총 19 pages)
5,400
초록보기
본 연구는 동서양에 있어 지위지향제품의 효과를 살펴 보았다. 한국인은 유교사상을 바탕으로 수직적 계층 (또는 서열)에 익숙하고, 그에 따른 지위근거확장사고를 하기 때문에, 제품 구매시 자신의 지위를 고려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캐나다인과 비교하여, 한국인들은 개인의 지위와 제품간의 관계를 추정하는 성향 (예: CEO는 지위에 맞는 브랜드 제품을 소유했을 것이라는 믿음)을 높게 보였고, 지위지향제품 (예: CEO의시계)에 대해 더 높은 수준의 태도를 보였다. 또한 지위관련 내용을 속성관련 내용보다 더 많이 상기하였다. 본 연구의 결과를 바탕으로, 아시아인에게 지위지향포지셔닝이 효과적임을 제시하는 연구적, 실무적 시사점을 제안하였다.
6,200
초록보기
본 연구는 외국제품에 대한 중국 소비자의 제품 평가 및 태도에 영향을 미치는 대표적인 감정적 요인으로 소비자 적대감에 관심을 가진다. 보다 구체적으로 본 연구는 중국 소비자의 미국, 일본, 그리고 한국에 대한 적대감의 라이프스타일에 따른 차이, 그리고 중국 소비자의 이들 3개국에 대한 적대감 효과의 차이를 살펴보았다. 이를 위해 본 연구에서는 상해, 북경, 청도, 심양, 성도 등 중국 내 5개 주요 도시의 840명의 성인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하여 중국 소비자들의 라이프스타일과 미국, 일본, 그리고 한국에 대한 적대감, 그리고 이들 국가의 전반적 제품에 대한 중국 소비자들의 제품평가 및 제품에 대한 태도에 관한 자료를 수집하였다. 연구결과, 중국 소비자의 라이프스타일은 과시적 유행추구형, 합리적 개성추구형, 전통적 보수지향형으로 나누어졌으며, 중국 소비자들의 미국. 일본, 한국에 대한 적대감은 라이프스타일의 유형에 따라 상이하게 나타났다. 또한 중국 소비자들의 미국, 일본, 그리고 한국에 대한 적대감이 이들 국가의 전반적인 제품에 대한 평가 및 태도에 미치는 영향도 다르게 나타났다.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