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버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논문검색은 역시 페이퍼서치

> 경상대학교 법학연구소 > 법학연구 > 21권 2호

소유권이전등기의무의 공동상속에 관한 판례의 태도 -대판 1979. 2. 27. 78다2281 및 대판 1991. 8. 27. 90다8237을 중심으로-

Joint Inheritance of Obligation to Registration the Transfer of Ownership -Commentary on Korean Supreme Court Decision 78Da2281 .Feb 27, 1979 and 9ODa8237, Aug 27, 1991-

김병선 ( Byung Sun Kim )

- 발행기관 : 경상대학교 법학연구소

- 발행년도 : 2013

- 간행물 : 법학연구, 21권 2호

- 페이지 : pp.55-80 ( 총 26 페이지 )


학술발표대회집, 워크숍 자료집 중 1,2 페이지 논문은 ‘요약’만 제공되는 경우가 있으니,

구매 전에 간행물명, 페이지 수 확인 부탁 드립니다.

6,600
논문제목
초록(한국어)
이 글에서는 채무의 공동상속과 관련하여 부동산 매도인이 매매계약체결 후 그 소유권 이전등기를 경료하기 전에 사망하여 공동상속인이 그 소유권이전등기의무를 승계한 경우 그 의무는 어떤 형태로 각 상속인에게 귀속하는가의 문제에 대하여 논의하였다. 이와 관련하여 구체적으로 소유권이전등기의무의 공동상속에 관한 대판 1979. 2. 27. 78다2281 및 대판 1991. 8. 27. 90다8237의 내용을 중심으로 검토하였다. 위 판결들에서 문제로 된 것은 부동산의 매도인이 매매계약체결 후 소유권이전등기를 경료하기 전에 사망하여 공동상속인이 그 소유권이전등기의무를 상속한 경우 전자의 판결 에서는 공동상속인 사이의 지분양도를 통하여 그리고 후자의 판결에서는 상속재산분할협 의를 통하여 원래의 상속분과 달리 공동상속인 중 1인의 단독명의로 소유권이전등기가 경료되었는바 이때 매수인은 과연 누구를 상대로 소유권이전등기를 청구하여야 하는가 하는 점이다. 소유권이전등기의무를 가분채무라고 본다면 그 의무는 상속개시와 동시에 당연히 법정 상속분에 따라 공동상속인에게 분할되어 귀속되기 때문에 상속재산분할의 대상이 될 여지 가 없다. 가령 공동상속인 사이에 지분의 양도가 이루어진다고 하더랴도 그 지분에 대한 이전등기의무가 필연적으로 그 지분의 이전에 수반하는 것은 아니다. 78다2281 판결은 이러한 입장에 서 있다. 반면 90다8237 판결은 공동상속인 사이에 상속재산분할협의에 의하여 공동상속인 1인의 단독명의로 상속등기가 이루어진 경우 그 공동상속인이 그 소유 권이전등기 의무를 전부 부담하는 것으로 판단하였다. 소유권 이전등기 의무를 가분채무로 보 는 경우에는 그 부동산의 소유권을 공동상속인 중 1인에게 귀속시키는 분할협의가 이루어 지더라도 이는 적극재산에 대한 재산분할을 의미할 뿐이며 공동상속인들은 여전히 법정상 속분에 따른 소유권 이전등기 의무를 부담한다. 반일 공동상속인들이 부동산 소유권을 단독으로 승계한 공동상속인에게 소유권이전등기의무까지 전부 부담하게 하려는 합의를 하였다면 이는 면책적 채무인수에 해당하므로 채무인수에 관한 요건을 갖추어야 한다. 따라서 소유권이전등기의무를 가분채무라고 보는 종래 판례의 입장에 따른다면 상속재산인 부동 산에 관한 분할협의와 무관하게 소유권이전등기의무는 각 상속인들에게 상속지분에 따라 당연히 분할되어 귀속되었다고 해석하는 것이 논리적일 것이다. 위와 같은 결론의 이론적 논리적 근거를 확보하려는 노력이 미흡하였다는 점에서 위 판결의 결론을 지지하기는 어렵다고 하겠다.
초록(외국어)
This article reviewed the following points with regard to the case that the seller of real estate who enter into the sales contract pass away without the ownership transfer registration. First, in what form the obligation to register the transfer of ownership pass to co-inheritor. Second, if one of the coheir has the real property in question registered in his name through division by agreement or transfer of share, whether the rest of the co-successor are also under an obligation to register the ownership transfer for their shares. The joint inheritor``s duty to register the transfer of ownership should be regarded as a divisible obligation. Even though one of the joint successor acquires the property of controversy through division by agreement or transfer of share, the remainder still take on an obligation to register the transfer of ownership for their shares.

논문정보
  • - 주제 : 사회과학분야 > 법학
  • - 발행기관 : 경상대학교 법학연구소
  • - 간행물 : 법학연구, 21권 2호
  • - 발행년도 : 2013
  • - 페이지 : pp.55-80 ( 총 26 페이지 )
  • - UCI(KEPA) : I410-ECN-0102-2014-300-001643303
저널정보
  • - 주제 : 사회과학분야 > 법학
  • - 성격 : 학술지
  • - 간기 : 계간
  • - 국내 등재 : KCI 등재
  • - 해외 등재 : -
  • - ISSN : 1975-2784
  • - 수록범위 : 1988–2021
  • - 수록 논문수 : 7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