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버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논문검색은 역시 페이퍼서치

> 한국중국학회 > 중국학보 > 70권 0호

어문학부(語文學部) : 출토문헌에 나타난 부정부사 불(弗)의 의미 기능과 통시적 변천

Linguistics and Literature : The Functions and Diachronic Evolution of Negative Particle Fu of the Unearthed Texts in Chinese

조은정 ( Eun Jeong Cho )

- 발행기관 : 한국중국학회

- 발행년도 : 2014

- 간행물 : 중국학보, 70권 0호

- 페이지 : pp.73-98 ( 총 26 페이지 )


학술발표대회집, 워크숍 자료집 중 1,2 페이지 논문은 ‘요약’만 제공되는 경우가 있으니,

구매 전에 간행물명, 페이지 수 확인 부탁 드립니다.

6,600
논문제목
초록(한국어)
否定副詞“弗”的硏究已經是老話題了。不過目前的硏究成果集中在考察“弗”是否爲“不之”這一問題上。本文通過出土文獻的對比,發現傳世文獻作“不”的部分,在≪老子≫和≪論語≫的早期版本里作“弗”,幷且數量也不少。以往的硏究認爲這是근東漢以後的避諱有關,但是筆者覺得如果在當時人認爲“弗=不+之”的話,這一認識應該反映在文獻的改動上。不過事實幷非如此。因此本文從語義功能的角度,考察否定副詞“弗”從甲骨文到西漢出土文獻的歷時演變。結果發現,“弗”的語義功能有三種:表達主語的主觀意志、主語的客觀情況的不允許和客觀不可能性。而且這種語義功能和用法隨著時間的變化而變化。其中主語的主觀意志有用法的擴展,在甲骨文主語位置上只能出現‘在上者’,賓語只能出現‘在下者’;在西周金文里主賓語可以有條件的換用;從戰國開始這種限制就開始松開了,不過其功能還是一直保留到西漢。不過西漢以後,主語的客觀情況的不允許這一功能就模糊了。客觀不可能性一直用到西漢,但一般採取有標的形式,作弗克、弗能、弗足等。本文認爲西漢以後由“弗”表達的主語的主觀意志以及客觀不可能性這兩種功能被“不”吸收進去。本文同時指出了這種東漢以後的從“弗”到“不”的現象是근“弗”在口語中的退出有關。

논문정보
  • - 주제 : 어문학분야 > 중어중문학
  • - 발행기관 : 한국중국학회
  • - 간행물 : 중국학보, 70권 0호
  • - 발행년도 : 2014
  • - 페이지 : pp.73-98 ( 총 26 페이지 )
  • - UCI(KEPA) : I410-ECN-0102-2015-900-002161464
저널정보
  • - 주제 : 어문학분야 > 중어중문학
  • - 성격 : 학술지
  • - 간기 : 계간
  • - 국내 등재 : KCI 등재
  • - 해외 등재 : -
  • - ISSN : 1226-850x
  • - 수록범위 : 1963–2022
  • - 수록 논문수 : 16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