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버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논문검색은 역시 페이퍼서치

> 한국한문교육학회 > 한문교육연구 > 49권 0호

한문과 및 국어과 교육과정 변천의 의미와 상호 소통 및 유대의 모색

Changes in National Curriculum and Seeking Communication and Bonding between the Classical Chinese and the Korean Subject

류준경 ( Ryu Jun-kyung )

- 발행기관 : 한국한문교육학회

- 발행년도 : 2017

- 간행물 : 한문교육연구, 49권 0호

- 페이지 : pp.61-96 ( 총 36 페이지 )


학술발표대회집, 워크숍 자료집 중 1,2 페이지 논문은 ‘요약’만 제공되는 경우가 있으니,

구매 전에 간행물명, 페이지 수 확인 부탁 드립니다.

7,600
논문제목
초록(한국어)
우리의 언어문화는 한문과 민족어의 ‘이중언어체계(diglossia)’에서 국문 중심의 단일언어체계로 변화하였다. 대한제국기에 국문중심의 새로운 어문교육을 방향을 모색하였으나, 일제강점으로 인하여 새로운 어문교육의 모색은 좌절, 왜곡되었다. 광복 후의 어문교육에서는 국어과와 ‘한문과’는 같은 교과로 도구적 성격이 강조되었다. 이후 한글전용정책의 강제적 실시로 한문과는 국어과와 분리된다. 이에 국어과에서의 한자어 교육은 약화되고, 한문과에서는 교육용 한자 중심의 한자어나 문장 교육이 실시될 뿐이어서 복잡한 한자어의 실태와 그에 대한 교육의 방향이 검토되지 못하였다. 이제 한자어 교육을 매개로 국어과와 한문과가 소통하고 연대하여 어문교육의 발전에 기여할 방향을 모색해야 한다. 근대 단일언어체계의 성립과정은 단순히 한문이 국문으로 대체된 과정이 아니라 민족어와 한문이 서로 영향을 주고받으면서 국문 중심으로 전환된 과정이다. 따라서 현실 어문질서에 대한 교육은 이중언어체계에서 단일언어체계로의 전환의 관점에서 실시되어야 한다. 동시에 한문의 동아시아 공동문어적 성격을 부정하지 않으면서 민족문화적 성격을 강조하는 어문교육의 방향을 모색해야 한다. 한문은 기본적으로 국어이면서 동시에 국어가 아닌 어문이다. 분명 ‘국어’의 중요한 부분이지만 전적으로 국어의 맥락으로 이해되지 않는 이질적인 요소가 존재한다. 따라서 현재 중등학교 교과 편성에서 한문은 ‘국어’이면서 동시에 국어가 아닌 자리를 마련할 필요가 있다. 중학교에는 국어 교과에 소속되어 ‘국어(한문 포함)’의 방식으로, 고등학교에서는 기초 영역의 국어에 소속되어 ‘국어(한문 포함)’의 방식으로 편제되는 것이 바람직하다. 국어 교과의 한 과목으로 편제되기보다는 국어와 다른 교과로서의 지위를 유지하면서 동시에 ‘국어’의 범위에 소속되는 것이 한문의 어문 현실이나 교육의 방향에서 적합하기 때문이다. 이러한 방식으로 편제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도 국어과와 한문과의 공통적인 지점에 대한 재확인과 역할 분담이 필요하다. 무엇보다 한자어 교육에서의 역할을 분담하여 국어 능력 신장에 기여하고, 아울러 이중언어체계의 과거 유산을 재발견하여 현재 우리의 언어문화 속에 한문과 민족어의 자질이 함께 녹아 있는 사실을 확인하는 교육을 통하여 새로운 언어문화적 주체성 확립에 기여해야 한다.
초록(외국어)
Our language culture has changed from the 'diglossia' of classical Chinese and national language to the monolingual system based on national language. In the Korean Empire period, a new language education centered on national language was pursued, but the search for new language education was frustrated and distorted due to the strength of Japanese imperialism. In the language education after the liberation, the Korean language subject and the 'classical Chinese subject' were the same subject and their characteristics of tool subjects were emphasized. Since then, the classical Chinese subject was separated from the Korean language subject by compulsory implementation of the Hangul exclusive policy. Therefore, the Sino-Korean words education in Korean language subject was weakened, and in the classical Chinese subject, the education about basic Chinese characters in Korean education and Chinese classics was carried out, and the complex reality of Sino-Korean words and the direction of education about them were not examined. Now, people in the Korean language subject and the classical Chinese subject should communicate with each other through the Sino-Korean words education and seek a direction to contribute to the development of the language education. The process of establishing a monolingual system in Korea is not a process in which classical Chinese was replaced with national language, but a process in which classical Chinese and national language are influenced by each other and converted into Korean. Therefore, education on the actual language order should be conducted in terms of the transition from ‘diglossia’ to monolingual system. At the same time, the direction of the language education emphasizing the national cultural characteristics should be sought without denying characteristic of East Asian common language - the classical Chinese. The classical Chinese is basically Korean language and at the same time is not Korean. Therefore, in the secondary school national curriculum, it is necessary to prepare a place as Korean at the same time as not Korean. So the classical Chinese subject should belongs to the Korean language subject as the form of 'Korean (including classical Chinese)', and in high school, belong to the basic area as the form of 'Korean (including Chinese text)'. It is because it maintains its status as a different subject from the Korean subjects at the same time as belonging to the scope of 'Korean language' rather than being organized as a subject of Korean subjects, which is suitable for the real language order in Korean and the direction of education. In order to be organized in this way, it is necessary to reconfirm and share the common points between Korean subject and classical Chinese subject. First of all, we should contribute to the development of Korean language ability by sharing our roles in Sino-Korean words education, and rediscover the past heritage of the diglossia system and contribute to the establishment of new identity of our language culture through the education that confirms the fact that the qualities of the classical Chinese and national language coexist in our language culture.

논문정보
  • - 주제 : 어문학분야 > 국문학
  • - 발행기관 : 한국한문교육학회
  • - 간행물 : 한문교육연구, 49권 0호
  • - 발행년도 : 2017
  • - 페이지 : pp.61-96 ( 총 36 페이지 )
  • - UCI(KEPA) : I410-ECN-0102-2018-800-003754386
저널정보
  • - 주제 : 어문학분야 > 국문학
  • - 성격 : 학술지
  • - 간기 : 반년간
  • - 국내 등재 : KCI 등재
  • - 해외 등재 : -
  • - ISSN : 1225-1321
  • - 수록범위 : 1986–2021
  • - 수록 논문수 : 7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