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버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논문검색은 역시 페이퍼서치

> 한국시가문화학회 > 한국시가문화연구(구 한국고시가문화연구) > 42권 0호

정희맹이 경영한 영광의 용산구곡

Jeong Heemaeng’s Yongsan Nine Gorges

이종묵 ( Lee Jong-mook )

- 발행기관 : 한국시가문화학회

- 발행년도 : 2018

- 간행물 : 한국시가문화연구(구 한국고시가문화연구), 42권 0호

- 페이지 : pp.27-54 ( 총 28 페이지 )


학술발표대회집, 워크숍 자료집 중 1,2 페이지 논문은 ‘요약’만 제공되는 경우가 있으니,

구매 전에 간행물명, 페이지 수 확인 부탁 드립니다.

6,800
논문제목
초록(한국어)
이 논문은 16세기 후반의 문인 정희맹(丁希孟)이 영광의 불갑산 기슭 용산리 고산(孤山) 기슭에 경영한 용산구곡(龍山九曲)에 대한 연구다. 정희맹은 영광의 오룡리(五龍里) 출신인데, 한양에 머물다가 1562년 고향으로 내려와 용산에 죽림정(竹林亭)을 짓고 1566년 추원당(追遠堂)과 견남헌(見南軒)을 지어 본격적인 삶의 공간으로 삼았으며 1589년 용산에 선양정(善養亭)을 지어 용산정사(龍山精舍)를 완성하였다. 이듬해 인근의 풍영정(風詠亭)에서 용계회(龍溪會)를 가졌다. 그리고 용산구곡의 삶을 <용산기(龍山記)>, <용산지(龍山誌)> 등 많은 작품에 담았다. 이에 따라 이 논문에서는 먼저 용산구곡의 산수와 그곳에 둔 누정을 살폈다. 용산구곡은 불갑저수지에서 순량마을에 이르는 불갑천을 따라 설정한 것이다. 1곡에는 류호(柳壕)의 압청당(壓淸堂)과 류익겸(柳益謙)의 침류정(枕流亭), 2곡에는 연덕원(延德院), 3곡에는 박산대(朴山臺), 4곡에는 노산대(魯山臺), 5곡에는 죽림정, 추원당, 견남헌이 있었다. 특히 견남헌에서 보이는 팔경을 따로 두었는데 부곡채궐(富谷采蕨), 중야경전(中野耕田), 응봉망운(鷹峯望雲), 관동착약(寬洞斫藥), 전탄조어(前灘釣魚), 연덕수계(延德修契), 후원습률(後園拾栗), 송대방매(松臺訪梅) 등이 그것이다. 6곡은 선양정인데 이곳의 팔경은 생곡청송(生谷靑松), 입석백학(立石白鶴), 고산조매(孤山早梅), 삼각만종(三角晩鍾), 석교명월(石橋明月), 죽림청풍(竹林淸風), 용암조어(龍巖釣魚), 합탄관창(蛤灘觀漲) 등이다. 7곡은 삼기대(三奇臺) 혹은 벽송대(碧松臺)이고 사선재(私善齋), 매헌(梅軒) 등의 건물이 따로 있었는데 이를 합하여 용산정사라 하였다. 용산정사의 팔경은 택변류(宅邊柳), 이하국(籬下菊), 창외초(窓外蕉), 천저근(泉底芹), 정상동(井上桐), 헌전매(軒前梅), 원중율(園中栗), 옥후송(屋後松)이라 하였다. 연꽃을 심은 군자지(君子池)와 순채를 심은 사인담(舍人潭)도 있었다. 8곡은 용두대(龍頭臺)인데 관어대(觀魚臺), 임의대(臨漪臺), 호호대(浩浩臺), 송매대(松梅臺) 등이라 이름을 붙인 곳이 더 있었고 풍영정(風詠亭), 수죽암(水竹庵) 등의 건물이 있었다. 마지막으로 9곡은 낙모대(落帽臺)다. 정희맹은 진(晉)의 맹가(孟嘉)가 중양절에 환온(桓溫)이 용산(龍山)에서 주연(酒宴)을 가진 고사와 송의 임포(林逋)가 고산(孤山)에서 매처학자(梅妻鶴子)를 거느리고 산 삶을 연결하여 자신의 용산구곡을 이렇게 꾸몄다. 이는 비슷한 시기 이이(李珥)가 해주의 석담(石潭)에 은계정사(銀溪精舍)를 짓고 고산구곡(高山九曲)을 경영하여 향약(鄕約)을 실현한 고사와는 다른 전통을 연 것이다. 송 주희(朱熹)의 무이구곡(武夷九曲)이 아닌, 송 양만리(楊萬里)의 삼삼경(三三徑) 고사를 활용하여 구곡경(九曲徑)의 고사를 새로 만들었으며 용계회(龍溪會)를 결성하여 풍류를 즐겼다. 그리고 이러한 삶을 시와 문, 그림으로 다양하게 남겼다. 잊혀진 공간 용산구곡에서 새로운 풍류의 장을 연 정희맹의 이러한 삶을 조망하였다.
초록(외국어)
This paper aims to study on Yongsan Nine Gorges of Jeong Heemaeng. And Yongsan Nine Gorges is located at Gosan, the foot of Bulgapsan, Yeonggwanggun, Cholla Province. Jeong Heemaeng(1536~1596) was born at Ohryongri in Yeonggwang, but lived in Hanyang. In 1562, he moved to his hometown and built Jukrimjeong. In 1566, he built Chuweondang and Kyennamheon, and he lived there for the rest of his life. In 1589, he built Seonyangjeong and finally completed the Yongsanjeongsa. The next year, he held the meeting of Yonggye. As a result, he was inspired by living in Yongsan Nine Gorges writing about it in many works, including Yongsangi and Yongsanji. This paper introduces the beautiful scenery and gazebos of Yongsan Nine Gorges. Yongsan Nine Gorges extends along the Bulgapcheon, from Bulgap reservoir to Sunyang village. The first gorge has Apcheongdang of Ryu Ho and Chimryujeong of Rhu Ikgyun. The second gorge has Yeondeokwon, and the third gorge has Puksandae, the fourth gorge has Namsandae, the fifth gorge has Jukrimjeong, Chuweondang, and Kyenamheon. In particular, he put in the eight beautiful scenery which was seen from Kyenamheon. The sixth gorge has Seonyangjeong, it also has eight beautiful scenery. The seventh gorge has Samgidae or Pyeksongdae, and has other buildings, that is, Saseonjae and Maeheon. In total, he called them Yongsanjeongsa, The eighth gorge has Yongdudae, together with Gwanodae etc. The ninth gorge has Nakmodae. Jeong’s Yongsan Nine Gorges was inspired by Meng Jia’s and Lin Bu’s unique life. Jeong composed a series of poetry and prose related to Yongsan Nine Gorges. But its characteristics is different from Lee Yi’s style, who built Eungyejeongsa at Seokdam, in Haeju, Hwanghae Province and maintained Gosan Nine Gorges and helped establish Hyangyak. Jeong opened the new horizon. Using the three-three path idiom of Yang Wanli, not the Wuyi Nine Gorges of Zhu Xi, he organized the Yonggye meeting and enjoyed a taste for arts. He left a variety of poetry, prose and paintings which reflected his unusual life. Through these works, I can appreciate the splendid life of Jeong, who captured the beauty of Yongsan Nine Gorges, considered as the unforgettable space.

논문정보
  • - 주제 : 어문학분야 > 국문학
  • - 발행기관 : 한국시가문화학회
  • - 간행물 : 한국시가문화연구(구 한국고시가문화연구), 42권 0호
  • - 발행년도 : 2018
  • - 페이지 : pp.27-54 ( 총 28 페이지 )
  • - UCI(KEPA) : I410-ECN-0102-2018-800-003751481
저널정보
  • - 주제 : 어문학분야 > 국문학
  • - 성격 : 학술지
  • - 간기 : 반년간
  • - 국내 등재 : KCI 등재
  • - 해외 등재 : -
  • - ISSN : 2466-1759
  • - 수록범위 : 1993–2021
  • - 수록 논문수 : 6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