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버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논문검색은 역시 페이퍼서치

> 한국시가문화학회 > 한국시가문화연구(구 한국고시가문화연구) > 42권 0호

석주 권필의 <감회(感懷) 3수(首)> 연구

A Study on Seokju Gwon Pil’s < Gamhoi 3su >

황수정 ( Hwang Su-jeong )

- 발행기관 : 한국시가문화학회

- 발행년도 : 2018

- 간행물 : 한국시가문화연구(구 한국고시가문화연구), 42권 0호

- 페이지 : pp.213-233 ( 총 21 페이지 )


학술발표대회집, 워크숍 자료집 중 1,2 페이지 논문은 ‘요약’만 제공되는 경우가 있으니,

구매 전에 간행물명, 페이지 수 확인 부탁 드립니다.

6,100
논문제목
초록(한국어)
본고는 석주 권필의 <감회 3수>를 연구한 것이다. <감회 3수>에 나타난 진정성을 고찰하였다. 감회시(感懷詩)는 감구지회(感舊之懷)의 시로 마음에 느낀 생각과 회포(懷抱), 감상(感想) 등 지난날을 생각하며 느낌이 일어 쓴 시를 말한다. 이처럼 감회시는 보통의 느낌과 서정, 또는 제목 달기가 모호한 서정시일 경우 감회의 제목을 달기도 한다. 석주의 <감회 3수>는 시국에 대한 강한 페이소스와 지식인로서의 자세를 담았다. 석주의 감회시에서는 주로 나그네의 회포 등을 다룬 내용이 많다. 그러나 <감회 3수>는 감회에 의탁하여 시국에 대한 근심과 비판을 진솔하게 그려냈다. <감회 3수>에서 보여준 시인의 진솔한 정회(情懷)는 감회시의 진정성을 가늠할 수 있게 하였다. 일반적으로 감회시에서는 세월의 덧없음, 인생무상, 곤궁함, 정치적 불운에 대한 회포를 읊는다. <감회 3수>에서는 시국에 대한 비애감과 냉철한 현실 인식과 풍자, 그리고 지식인의 자세와 절조를 실었다. 백성들의 고충을 눈앞에서 목도하면서, 조선의 산천과 백성에 대한 연민을 표출하였다. <감회 3수>는 세 수의 연작시로써 개인적인 정치적 불운과 침울에만 머물지 않았고, 시대에 대한 냉철한 인식과 함께 지식인으로서 절조의 자세를 담은 것이다.
초록(외국어)
This study speculated on Seokju Gwon Pil’s < Gamhoi 3su >, focusing on truthfulness he intended to express in his poems. Gamhoisi means sentimental poems to express what one feels while reflecting the past. Gamhoisi is entitled as usual feelings, lyricism, and Gamhoi for lyric poems which are ambiguous to be entitled. Seokju’s < Gamhoi 3su > expresses strong pathos on the situation and attitudes as an intellectual. Most of the Seokju’s Gamhoisi dealt with criticism on reality and lonesome feeling through a traveler’s inmost thoughts. In particular, < Gamhoi 3su > honestly described anxiety and criticism about the situation depending on his feelings. We could make a guess of truthfulness of Gamhoisi through truthful feeling the poet showed in < Gamhoi 3su >. Usually, Gamhoisi expresses evanescence of time, the frailty of human life, poverty and political misportune, < Gamhoi 3su > published in pathos on the situation, stoical recognition and parody of reality, and virtuous integrity. That is, < Gamhoi 3su > has meaning in that it was intended to make us meditate on the situation and attitudes as an intellectual beyond the poet's political misfortune and depression.

논문정보
  • - 주제 : 어문학분야 > 국문학
  • - 발행기관 : 한국시가문화학회
  • - 간행물 : 한국시가문화연구(구 한국고시가문화연구), 42권 0호
  • - 발행년도 : 2018
  • - 페이지 : pp.213-233 ( 총 21 페이지 )
  • - UCI(KEPA) : I410-ECN-0102-2018-800-003751552
저널정보
  • - 주제 : 어문학분야 > 국문학
  • - 성격 : 학술지
  • - 간기 : 반년간
  • - 국내 등재 : KCI 등재
  • - 해외 등재 : -
  • - ISSN : 2466-1759
  • - 수록범위 : 1993–2021
  • - 수록 논문수 : 6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