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버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논문검색은 역시 페이퍼서치

> 한국일어일문학회 > 일어일문학연구 > 106권 2호

이세모노가타리 「女はらから」에 관한 일고찰

Prespective over “Onna-harakara” of Isemonogatari

송귀영 ( Song Kwi Young )

- 발행기관 : 한국일어일문학회

- 발행년도 : 2018

- 간행물 : 일어일문학연구, 106권 2호

- 페이지 : pp.89-106 ( 총 18 페이지 )


학술발표대회집, 워크숍 자료집 중 1,2 페이지 논문은 ‘요약’만 제공되는 경우가 있으니,

구매 전에 간행물명, 페이지 수 확인 부탁 드립니다.

5,800
논문제목
초록(한국어)
이세모노가타리의 「初冠」단이, 이로고노미, 미야비를 대표하는 것으로 자주 언급된다. 그러나 실제로 그 내용을 살펴보면, 무엇이 이로고노미를 상징하고, 무엇이 미야비를 나타내는 것인지 알 수 없는 게 사실이다. 심지어 「初冠」단에 나오는 두 수의 와가는 남녀 간의 정을 나누는 내용의 노래가 아니다. 이것이 이로고노미를 대표하는 내용이라면 매우 이례적인 예이다. 또한, 본문의 내용 중에도 「女はらから」와 같이 복수의 여성이 그 대상으로 등장하고 있어 이 또한 매우 이례적인 예라 하겠다. 이와같은 이례적인 표현들이 쓰인 이유에 대해, 본문 중의 「狩り」「しるよしして」 「なまめいたる」 「ふる里」 「はしたなくて」 등과 같은 표현들과 연계하여 역사적인 사실을 근거로 살펴보았다. 우선 「初冠」단의 昔男를 아리와라노 나리히라라고 하는 데에 모순이 없는가를 점검하였고, 그런 다음 나리히라 시대를 기준으로 상황에 근접하여 본문 내용을 확인해 나가는 방법으로 고찰하였다. 그 결과 平城上皇과 藥子の變이, 奈良の京가 ふる里로 표현되는데 가장 적합함을 확인하였다. 藥子는 3남2녀를 낳은 여인으로, 그녀의 장녀는 平城上皇의 황태자 시절에 황태자비의 한 사람이다. 藥子는 딸의 시중을 위해 함께 입궁하는데, 막상 황태자는 엄마인 藥子를 총애하게 된다. 몹시 심약한 체질이던 황태자는 점점 더 藥子에게 의지하는 바가 커지는데, 마침내 친동생인 嵯峨天皇에게 양위를 한다. 그러나 藥子 일당은 奈良の京로 다시금 천도하여 권력을 행사할 것을 주장하여 일을 꾀하는 데, 이것이 藥子の變이다. 그러나 藥子の變은 비참한 실패로 끝나고, 平城上皇의 측근들은 奈良の京에 남아 초라한 생을 살아야 했다. 「初冠」 본문에 등장하는 奈良の京에 「はしたなくて」 살고 있던 「なまめいたる」 「女はらから」는, 藥子의 두 딸일 가능성이 높음을 고찰하였다.
초록(외국어)
Uikoburi-dan, the first ‘dan’ of Isemonogatari is generally known as the typical “Irogonomi” or “Miyabi”. However, when we read the detail, in fact, it is very difficult thing to make sure which parts are imaged as “Irogonomi” or “miyabi”. Especially, the two Waka appeared in the Uikoburi-dan, even are not written a love of men and women. Doubtlessly, it is very hard to comprehend. There is one more unusual thing, two women who appears to be the central protagonist as “Onna-harakara” in one love story. It is almost impossible thing at least usually in ordinary love story. Should be given careful consideration based on those of words ‘kari’ ‘shiruyoshishite’ ‘namameitaru’ ‘furusato’ ‘hashitanakute’ and related with historical facts. I established that Ariwara-narihira is appropriate or not as a hero of Uikoburi-dan of Isemonogatari. And then researched and matched with historical facts close the time of Ariwara-narihira. Finally, I derived a conclusion, it is the story of Heizei emperor and Rebellion of Kusuko. Kusuko had three sons and two daughters. One of her daughter was the Queen of Heizei emperor. But, her mother Kusuko engrossed Heizei emperor. Eventually, Kusuko had a politicak desire. To order the relocation of the capital city from Kyoto to previous capital city Nara for trying to exercise political leverage. As rebellion of Kusuko ended in failure. Kusuko was executed and Heizei emperor and his close associates lived a quiet life for the rest of their days at Nara insignificantly. The possibility of offer the ‘hashitanakute’ ‘namameitaru’ ‘Onna-harakara’ it would seem to be the two daughters of Kusuko as Heizei emperor’s close associates as one of Queen and her attendant. Both of two were described as ‘Onna-harakara’.

논문정보
  • - 주제 : 어문학분야 > 일어일문학
  • - 발행기관 : 한국일어일문학회
  • - 간행물 : 일어일문학연구, 106권 2호
  • - 발행년도 : 2018
  • - 페이지 : pp.89-106 ( 총 18 페이지 )
  • - UCI(KEPA) : I410-ECN-0102-2018-800-003750222
저널정보
  • - 주제 : 어문학분야 > 일어일문학
  • - 성격 : 학술지
  • - 간기 : 계간
  • - 국내 등재 : KCI 등재
  • - 해외 등재 : -
  • - ISSN : 1226-2552
  • - 수록범위 : 1979–2021
  • - 수록 논문수 : 31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