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버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논문검색은 역시 페이퍼서치

> 민족어문학회 > 어문논집 > 87권 0호

남구명(南九明) 설(說)의 특징과 이를 통해 본 조선후기의 제주(濟州)

Jeju in the Late Joseon Dynasty through Characteristics of Gu-myoung Nam’ Seol(說)

김경 ( Kim Kyung )

- 발행기관 : 민족어문학회

- 발행년도 : 2019

- 간행물 : 어문논집, 87권 0호

- 페이지 : pp.25-55 ( 총 31 페이지 )


학술발표대회집, 워크숍 자료집 중 1,2 페이지 논문은 ‘요약’만 제공되는 경우가 있으니,

구매 전에 간행물명, 페이지 수 확인 부탁 드립니다.

7,100
논문제목
초록(한국어)
이 논문은 南九明 說의 특징과 이를 통해 본 조선후기 제주의 실상을 확인하는 데 목적이 있다. 남구명의 설은 총 10편인데 설의 하위장르 및 소재적 측면에서 분류한다면, 제주 자연생태를 대상으로 한 論辯的 說과, 제주에 서식하는 동물을 소재로 한 寓言的 說로 구분된다. 먼저 논변적 설에서는 제주생태에 대한 眞僞判別이 두드러졌다. 논지는 반문을 통한 문제제기와 직선적 주장을 통해 전개된다. 이 같은 이유는 찬반이 첨예한 사안이 아닌, 전설과 괴담에 대한 진위여부를 판별을 통해 허황한 이야기를 불식시키고자 하는 의도가 내재되어 있기 때문이었다. 우언적 설의 주된 내용은 제주풍속에 대한 敎化와 啓導이다. 우언적 설임에도 다분히 논지가 직선적이고 고발적인 특징을 보이는 것은 동물과 인간의 직접적인 대비를 통한 권계가 주된 목적이기 때문이었다. 조선시대 제주에 관한 기록은 유가적 성격과 도가적 성격이 양립하는데, 숙종시대를 분기점으로 유가적 입장이 두드러진다. 이 같은 원인은 제주의 구휼정책 및 과거시험과 연계되어 있다. 당시 제주에 파견된 목사와 판관들은 주로 문인이었다. 이들의 기록물은 官吏 입장에서 내부불안을 종식하기 위해 제주에 대한 진위판단이 두드러졌다. 남구명의 설도 이러한 연장선상에 있다. 그럼에도 진위판별에 있어서는 자신의 목소리를 적극적으로 반영한 점, 이를 문학적 방식을 통해 형상화하였다는 점, 아울러 관찰 기록물에서 확인할 수 없었던 제주의 실상을 곡진히 반영하였다는 점은 여타 조선후기 제주에 관한 기록물과 구분되는 지점이었다.
초록(외국어)
This paper aims to study characteristics of Gu-myoung Nam’ Seol (說) and the reality of Jeju in the late Joseon Dynasty from the perspective of those the characteristics. Gu-myoung Nam’ Seol (說) is composed of 10 pieces in total. If those are classified by a sub-genre and a subject matter of Seol(說), they can be divided into two types ; argumentative Seol(說) about Jeju’s natural ecology and allegorical Seol(說) about animals living in Jeju. In argumentative Seol(說), a distinction between truth and false about Jeju's natural ecology is noticeable. Points are developed through a problem posing using a cross-question and a straightforward argument. It is because that there is an intention to wipe out absurd stories through discerning between truth and false about legends and strange stories, not about sharp issues with pros and cons. In allegorical Seol(說), an edification and a guidance about the public morals of Jeju are noticeable. Despite of allegorical Seol(說), there are quite straightforward and accusatory points. It is to admonish people through the direct contrast between animals and humans. The records of Jeju in the Joseon Dynasty have Confucian and Taoistic characteristics simultaneously. Confucian characteristics stand out since the era of King Sukjong. The primary reason for this change is linked with an aid policy to Jeju and the national civil service examinations. The Moksa(governor) and the Pangwan(judge) sent to Jeju at that time are mainly the Literati Bureaucrats. In their records, they emphasized a distinction between truth and false about Jeju to end an internal anxiety from the perspective of government officials’s positions. Gu-myoung Nam’ Seol(說) is an extension of this stance. However, he actively reflected his voice in a distinction between truth and false, embodied it through literary methods, and reflected the reality of Jeju in the records in great detail that could not be found in governmental records. This is the difference between his records and the other records about Jeju.

논문정보
  • - 주제 : 어문학분야 > 국어학
  • - 발행기관 : 민족어문학회
  • - 간행물 : 어문논집, 87권 0호
  • - 발행년도 : 2019
  • - 페이지 : pp.25-55 ( 총 31 페이지 )
  • - UCI(KEPA) : I410-ECN-0102-2021-700-000514646
저널정보
  • - 주제 : 어문학분야 > 국어학
  • - 성격 : 학술지
  • - 간기 : 연3회
  • - 국내 등재 : KCI 등재
  • - 해외 등재 : -
  • - ISSN : 1226-6388
  • - 수록범위 : 1956–2021
  • - 수록 논문수 : 14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