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버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논문검색은 역시 페이퍼서치

> 국제한국문학문화학회 > 사이間SAI > 28권 0호

미국 대외원조와 대한(對韓)원조의 군사화(軍事化) -제2차 세계대전 이후부터 한국전쟁 시기를 중심으로-

Militarization of U.S. Foreign Aid and Korean Aid -From Post-World War II to Korean War-

이동원 ( Lee Dongwon )

- 발행기관 : 국제한국문학문화학회

- 발행년도 : 2020

- 간행물 : 사이間SAI, 28권 0호

- 페이지 : pp.15-49 ( 총 35 페이지 )


학술발표대회집, 워크숍 자료집 중 1,2 페이지 논문은 ‘요약’만 제공되는 경우가 있으니,

구매 전에 간행물명, 페이지 수 확인 부탁 드립니다.

7,500
논문제목
초록(한국어)
이 글은 미국의 대외원조와 대한(對韓)원조가 제2차 세계대전 이후부터 한국전쟁 시기까지 군사원조를 중심으로 재편되는 과정을 역사주의적으로 추적한 것이다. 미국의 대외원조는 그 자체가 제2차 세계대전 승리의 산물이었으며, 구호원조와 경제원조, 군사원조와 기술원조로 분화되어 유럽과 아시아 남미 등 각각의 지역적 요구와 특성에 맞게 조정되었다. 미국의 대외원조는 마셜 플랜 이후 서유럽의 경제 부흥을 최우선 과제로 하면서 경제원조와 군사원조에서 모두 유럽 중심성이 관철되었으며, 한국에서는 미군정기부터 분단정부 수립 이후까지 구호원조가 원조의 핵심적 특징으로 자리 잡았다. 그러나 한국전쟁 발발로 아시아의 원조 비중이 높아졌으며, 한국에 대한 군사원조는 상호방위원조계획(MDAP)에서 삭제되었고, 미 국방부의 정규 작전 예산으로 통합되었다. 이에 따라 한국에서는 현지 미국 대사관이 원조 전체를 관리하는 일반적인 대외원조 관리 체계와 달리 유엔군사령관이 모든 원조를 책임지고 관리하는 특별한 체계가 자리 잡았다. 이는 한국전쟁의 유산이었으며, 한국전쟁 정전협정 이후에도 1959년 7월 컨트리팀(Country Team)이 등장할 때까지 지속되었다.
초록(외국어)
This article traces the process of the U.S. foreign aid and Korean aid being reorganized around military aid from the end of World War II to the period of the Korean War in a historic manner. U.S. foreign aid itself was the product of World War II, and it was divided into relief aid, economic aid, military aid and technical assistance, adjusted to suit the respective regional needs and characteristics of Europe, Asia and South America. Since the Marshall Plan, Europe’s centrality has been achieved in both economic and military aid, with the economic recovery of Western Europe as the top priority, and in Korea, relief aid has become a key feature of aid from the U.S. military government period to the establishment of the government of Republic of Korea. However, with the outbreak of the Korean War, Asia’s portion of aid has increased, and military aid to South Korea has been removed from the Mutual Defense Assistance Program(MDAP) and integrated into the Pentagon’s regular operational budget. As a result, in South Korea, a special system has been established in which the UN Commander takes responsibility and manages all aid, unlike the general U.S. foreign aid management system in which the U.S. embassy manages the entire aid. It was a legacy of the Korean War and, even after the Korean War Armistice Agreement, continued until the country team emerged in July 1959.

논문정보
  • - 주제 : 어문학분야 > 국문학
  • - 발행기관 : 국제한국문학문화학회
  • - 간행물 : 사이間SAI, 28권 0호
  • - 발행년도 : 2020
  • - 페이지 : pp.15-49 ( 총 35 페이지 )
  • - UCI(KEPA) : I410-ECN-0102-2021-800-000801016
저널정보
  • - 주제 : 어문학분야 > 국문학
  • - 성격 : 학술지
  • - 간기 : 반년간
  • - 국내 등재 : KCI 등재
  • - 해외 등재 : -
  • - ISSN : 1975-7743
  • - 수록범위 : 2006–2021
  • - 수록 논문수 : 3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