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버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논문검색은 역시 페이퍼서치

> 한국중국어문학회 > 중국문학 > 111권 0호

페레이라(Tomás Pereira, 1646-1708)의 〈몽골 여행기〉(1685)에 관한 고찰

Study on Tomás Pereira(1646-1708)’s “Journey to Mongolia”(1685)

최형섭 ( Choi Hyoungseob )

- 발행기관 : 한국중국어문학회

- 발행년도 : 2022

- 간행물 : 중국문학, 111권 0호

- 페이지 : pp.139-169 ( 총 31 페이지 )


학술발표대회집, 워크숍 자료집 중 1,2 페이지 논문은 ‘요약’만 제공되는 경우가 있으니,

구매 전에 간행물명, 페이지 수 확인 부탁 드립니다.

7,100
논문제목
초록(한국어)
이 글은 포르투갈 출신의 중국 선교사 토마스 페레이라(1646-1708)가 쓴 〈몽골 여행기〉의 내용과 그 의미를 분석해 보려는 목적을 가지고 있다. 〈몽골 여행기〉를 중심으로 《康熙帝起居注》와 《淸實錄》의 관련 기록들을 참고하여 연구를 진행하였다. 첫째, 페레이라는 1671년 마카오에 도착한 후 1708년 북경에서 사망할 때까지 37년 동안 중국에서 활동하였다. 선교 활동을 제외하면 그는 네르친스크 조약 체결과 같은 외교 분야, 서구 음악 이론과 악기의 중국 전파와 같은 음악 분야에서 두드러진 업적을 남겼다. 둘째, 〈몽골 여행기〉는 페레이라가 1685년 康熙帝의 北巡을 수행한 후에 남긴 기록이다. 이 문건은 원래 포르투갈어로 쓰여 있고, 1686년 경 유럽으로 전달되었던 것으로 보인다. 그러다가 1692년 니콜라스 비첸에 의해 네덜란드어로 간행되었고, 1854년 런던에서 영문본으로 출판되었다. 셋째, 강희제는 1685년 음력 6월 1일부터 9월 2일까지 90일간 북순을 진행하였다. 그의 이번 순행은 가을 사냥과 군사 훈련, 몽골 통치를 굳건히 하기 위한 목적을 가지고 있었다. 페레이라는 서학 교사의 신분으로 황제의 순행에 참가하였다. 17세기 후반부터 선교사들의 몽골 방문과 답사가 본격화되었다. 몽골의 풍속, 종교, 지리, 역사 등이 유럽으로 전파되어, 서구에서 몽골에 대한 지식과 정보가 구체화되고 풍성해졌다. 본 연구를 통해 청대 황제의 사냥 여행, 선교사의 몽골 방문과 구체적인 기록의 내용, 동서 문화교류사에서 페레이라가 차지하는 위상 등을 파악할 수 있다.
초록(외국어)
This paper aimed to analyze the contents and meanings of “Journey to Mongolia”, written by Thomas Pereira(1646-1708), a Chinese missionary from Portugal. This study was conducted with reference to the related records in Kangxidiqijuzhu(康熙帝起居注) and Qingshilu(淸實錄), focusing on “Journey to Mongolia”. First, Pereira worked in China for 37 years from arriving in Macau in 1671 until his death in Beijing in 1708. Aside from his missionary activities, he made remarkable achievements in diplomatic fields such as the signing of the Treaty of Nerchinsk, and in musical fields such as the propagation of Western music theory and instruments to China. Second, “Journey to Mongolia” was a record that Pereira left after performing the Northern expedition of the Kangxi emperor in 1685. This document was originally written in Portuguese and appears to have been delivered to Europe around 1686. It was then published in Dutch by Nicolaas Witsen in 1692 and published in English in London in 1854. Third, the Kangxi emperor performed the northern expedition for 90 days from June 1 to September 2 in the lunar calendar in 1685. His expedition had the same objectives as autumn hunting, military training, and strengthening Mongolian rule etc. Pereira took part in the emperor's tour as a teacher of Western Learning. From the late 17th century, missionaries' visits and expeditions to Mongolia began in earnest. Mongolian customs, religion, geography, and history spread to Europe, and the knowledge and information about Mongolia in the West becomes concrete and rich. Through this study, it could understand the hunting trip of the Qing Dynasty emperor, the missionary's visit to Mongolia and the contents of specific records, and the status of Pereira in the history of East-West cultural exchanges.

논문정보
  • - 주제 : 어문학분야 > 중어중문학
  • - 발행기관 : 한국중국어문학회
  • - 간행물 : 중국문학, 111권 0호
  • - 발행년도 : 2022
  • - 페이지 : pp.139-169 ( 총 31 페이지 )
  • - UCI(KEPA) :
저널정보
  • - 주제 : 어문학분야 > 중어중문학
  • - 성격 : 학술지
  • - 간기 : 계간
  • - 국내 등재 : KCI 등재
  • - 해외 등재 : -
  • - ISSN : 1226-2943
  • - 수록범위 : 1973–2022
  • - 수록 논문수 : 15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