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버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논문검색은 역시 페이퍼서치

독일어문학검색

DOKILOMUNHAK


  • - 주제 : 어문학분야 > 독문학
  • - 성격 : 학술지
  • - 간기: 계간
  • - 국내 등재 : KCI 등재
  • - 해외 등재 : -
  • - ISSN : 1229-1560
  • - 간행물명 변경 사항 :
논문제목
수록 범위 : 67권 0호 (2014)

빌헬름 라베의 『크레헨펠더 이야기』에 나타난 메탈렢센 담론

베쎌스플로리안 ( Wessels Florian )
한국독일어문학회|독일어문학  67권 0호, 2014 pp. 427-448 ( 총 22 pages)
6,200
초록보기
최근 들어 메탈렢센을 테마로 다룬 연구가 활기를 띠고 있으며, 서술방식에서 메탈렢센적인 현상에 대한 논쟁은 - 서술형식의 틀을 깨는 형태 - 서사학에서 점차적으로 자주 토론되는 연구영역이 되어가고 있다. 본 논문에서는 텍스트에서 나타나는 서술적인 메탈렢센의 기능(매력, 강점)에 대해서 분석하였다. 특히 빌헬름 라베의 메탈렢센적인 이야기방법의 다양한 형태와 특별한 기능을, 예를 들어 『크레헨펠더 이야기』의 전집에서 발췌한 세편의 이야기를 대상으로 연구하였다. 텍스트 분석의 핵심은 수사학적인 메탈렢센의 유형이다. 화자는 작품 속에서 등장인물과 함께 현재에 등장한다고 상상하거나 또는 자신 만의 세계에서 등장인물의 존재를 상상한다. 그러나 주목할 것은, 이러한 상상은 작품의 플롯에는 전혀 영향을 미치지 않는 다는 것이다. 본 논문에서는 작가 라베가 메탈렢센적인 실습 작품 『거친 남자로 Zum Wilden Mann』, 『부엉이 오순절 Eulenpfingsten』, 『오래된 변형 균에서 Vom alten Proteus』에서 수사학적인 메탈렢센에 특별한 의미와 특성을 부여하고 있음을 밝히고 있다.
<< 1 2 3